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U E D R , A S I H C RSS

원피스/865화

원피스/에피소드
원피스/864화 원피스/865화 원피스/866화

Contents

1. 소개
2. 줄거리
3. 여담
4. 분류


1. 소개

원피스 865화. 있지, 마더

  • 시저 크라운은 일행을 탈출시키기 위해 거울을 준비하고 대기한다. 안쪽의 상황을 살펴보니 원래 계획을 상당히 빗나갔다.
  • 몽키 D. 루피는 빅맘샬롯 링링에게 다시 한 번 깨진 마더 카르멜의 사진을 보여주려 하고 카포네 갱 벳지는 루피를 엄호한다.
  • 샬롯 카타쿠리가 벳지의 배신을 직감하고 달려들면서 형 샬롯 페로스페로에겐 빨리 빈스모크 일가를 처리하라고 당부한다.
  • 상디는 가족을 살리기 위해 달려오지만 샬롯 다이후쿠의 마인에게 붙잡힌다.
  • 빈스모크 레이쥬는 이런 가족이라도 살리려 하는 상디의 "상냥함"을 보며 "나는 구원받았다"고 여기며 죽음을 받아들인다.
  • 벳지가 카타쿠리에게 난사를 가하며 저지에 총력을 다하나 무효화, 징베페드로도 조력하나 역부족.
  • 방해를 재낀 카타쿠리가 루피를 붙잡으나, 루피가 팔을 늘려서 빅맘의 시야에 마더 카르멜의 깨진 사진을 보여주는데 성공, 마침내 빅맘이 패닉을 일으킨다.
  • 빅맘이 패왕색 패기를 섞어서 지른 괴성으로 하객들과 대비하지 못했던 빅맘 해적단이 속속 쓰러진다.
  • 이틈을 타서 상디는 쵸파와 함께 빈스모크 일가를 구하고 나미캐롯은 레이드 슈트를 탈환해 전달한다.
  • 벳지는 빅맘이 쓰러지면서 무릎이 까진 걸 확인하고 KX런처를 조준하는데.
  • 한편 정신을 잃은 빅맘은 어린 시절, "마더"와 함께 했던 시절을 회상한다. 모든 것의 시작은 63년 전, 신세계의 엘바브섬.

2. 줄거리

Example.jpg
[JPG image (47.56 KB)]

  • 나미 일행의 뒷처릴 마친 시저 크라운샬롯 브륄레를 데리고 거울 밖, 다과회장 정문 앞으로 나온다. 이제 작전이 성공하면 탈출용 거울로 일행을 탈출시키는 것만 남았다. 시저는 심장을 되찾고 "연합군"에 복수할 꿈에 부풀어 반드시 이 임무를 성공시키겠다고 다짐하고 있다.

Example2.jpg
[JPG image (59.93 KB)]

  • 그런데 기다리던 "괴성"이 들리지 않았다. 시저는 문 위로 고개를 내밀고 안쪽 상황을 살핀다. 난장판. 작전이 계획대로 진행된 증거였다. 웨딩 케이크가 엉망이 됐고 밀집모자일당이 준비한 가짜 루피들이 날뛰는 통에 혼란이 가중된다. 게다가 몽키 D. 루피가 마더 카르멜의 사진을 깨뜨린 것도 보였다. 여기까지는 작전 성공. 하지만 정작 터져야 할 빅맘 샬롯 링링의 괴성이 아직이다.

Example3.jpg
[JPG image (50.91 KB)]

  • 브룩의 조언에 빅맘에게 다시 깨진 사진을 보여주기 위해, 루피는 마더 카르멜의 사진을 회수했다. 하지만 그가 달리기 시작한 순간 삼장성 중 하나인 샬롯 카타쿠리가 그를 저지하려고 다가오고 있었다. 카포네 갱 벳지징베, 페드로와 함께 그 앞을 가로막자 카타쿠리는 그 역시 배신했음을 직감하며 달려간다.
    루피를 저지하러 가는 카타쿠리는 빈스모크 일가를 포위한 형 샬롯 페로스페로에게 빨리 그들을 처치하라고 당부한다. 페로스페로는 "알고 있다"고 대답하나 "미래를 보는 남자는 참 바쁘다"고 빈정거릴 뿐 곧바로 조치를 취하지 않는다. 그는 잡은 먹잇감을 가지고 노는게 더 즐거운가 보다. 빈스모크 저지가 하다못해 레이드 슈트라도 있었더라면, 하고 통탄한다. 페로스페로는 "어린 아들 결혼식에 무기 같은걸 가져오는 거냐"고 또다시 빈정댄다.

Example4.jpg
[JPG image (58.5 KB)]

  • 샬롯 다이후쿠와 대치 중이던 상디는 가족의 목숨이 풍전등화가 되자 그 자리를 이탈했다. 당장 그들을 구하기 위해서 빈스모크 일가의 테이블로 달려오지만 무감정한 빈스모크 형제들은 그 조차도 "허둥지둥 뭐하는 짓이냐"고 비웃음의 대상으로 삼는다. 빈스모크 레이쥬도 그의 모습을 보았다. 상디는 정신없이 달려오자 다이후쿠의 마인에게 붙잡혀 넘어졌다. 레이쥬 또한 그의 구조를 바라지도, 살고자 바라지도 않았지만 느끼는 감정은 형제들과 전혀 달랐다. 그녀는 가족들도 놔두고 도망치지 않는 상디에게 "너의 상냥함을 얕봤다"고 독백한다. 그녀는 평생을 빈스모크라는 이름을 부끄러워하고 원망하며 살아왔다.
    하지만 성장한 당신을 봐서...
    구원 받았어. 나도...
    일족의 피에... 아직 "양심"이 남아 있었으니까.
    고마워, 상디.
  • 레이쥬는 자신의 죽음을 받아들이며 상디에게 미소지었다.

Example5.jpg
[JPG image (46.89 KB)]

  • 벳지가 카타쿠리를 저지하기 위해 총을 난사했다. 자연계인 카타쿠리에게 별 타격은 주지 못했지만 그의 배신은 공공연하게 드러났다. 카타쿠리는 이에 분노하지만 그보다 루피가 먼저였다. 그는 다시 한 번 다리를 떡으로 변화시켜 루피에게 뻗는다. 루피가 엉겁결에 받아치려 하는데 그래선 붙잡힌다. 페드로가 접촉하지 말라며 몸을 날린다. 이어서 징베가 "오천 기와 정권"으로 달라붙는 떡을 흐트러뜨린다. 그 순간 카타쿠리가 징베를 지나쳐 루피를 직접 노린다. 카타쿠리의 떡뭉치가 루피를 덮쳐 붙들지만, 루피는 마지막 순간 팔을 늘려서 빅맘의 시야로 파고든다.

Example6.jpg
[JPG image (53.52 KB)]

  • 무엇에 화내야 할지 모를 정도로 혼란스러워하던 빅맘. 루피가 눈 앞에 마더 카르멜의 깨어진 사진을 들이밀자 눈이 번쩍인다. 그녀는 경악한 표정으로 사진을 루피의 손에서 빼앗는다. 카타쿠리가 아차하지만 돌이키기엔 늦었다.
    Example7.jpg
    [JPG image (90.01 KB)]

    곧 다과회장을 날려버릴 것 같은 괴성이 터져나온다.

Example8.jpg
[JPG image (68.55 KB)]

  • 빅맘이 패왕색 패기를 섞여 날리는 괴성은 홀 케이크 성을 무너뜨릴 기세다. 게다가 잠깐 나는 소리가 아니라 사이렌처럼 길게 이어지는 비명이었다. 하객들이 거품을 물고 쓰러진다. 미처 대비하지 못했던 빅맘 해적단과 샬롯가의 자식들도 귀를 부여잡은 채 쓰러진다. 제일 가까운 곳에 있던 루피는 너무 가까워서 그런지 귀마개를 깜빡해서 그런지 엄청난 타격을 받으며 나뒹군다. 강화인간 빈스모크 일가에게도 견디기 어려운 공격이었지만 샬롯가 형제들이 죄다 쓰러져 버려서 목숨 만은 부지하게 됐다.
    페드로와 징베는 귀마개로 무사히 괴성을 넘겼다. 벳지는 자신의 두 부하를 불러내 다음 단계를 준비한다. 아직도 비명을 지르는 빅맘. 그녀는 과거 그랬던 것처럼 무릎을 꿇고 쓰러졌으며 무릎이 까져서 피를 흘린다. 징베는 그 점이 흡족했다.
    약해졌어!
  • 예상이 적중했다. 그는 두 부하들과 함께 KX런처를 들고 빅맘에게 다가갔다.

Example9.jpg
[JPG image (51.22 KB)]

  • 레이쥬는 갑자기 나타난 괴상한 사슴, 쵸파가 귀마개를 채워주자 놀란다. 그녀 뿐만 아니라 빈스모크 일가 모두에게 귀마개가 끼워진다. 상디는 디아블 잠브로 가족들을 구속하던 사탕을 깨뜨린다. 저지와 형제들은 뜻밖의 구조를 뜨악한 표정으로 바라본다.
    Example10.jpg
    [JPG image (40.52 KB)]

    그들이 당황하는 동안 나미와 캐럿이 탈환해온 레이드 슈트를 전달한다. 나미는 이제는 알아서 싸우라고 말하지만 그 말이 귀마개 때문에 제대로 들리지 않았을 거라고 생각한다.

Example11.jpg
[JPG image (36.36 KB)]

  • 샬롯 스무디는 KX 런처를 들고 다가가는 벳지를 보고 그의 배신과 진짜 목적을 한 번에 이해했다. 그녀가 벳지를 막으라고 소리쳐 보지만 그럴 만한 사람이 없다. 그녀 자신도 빅맘의 비명 때문에 간신히 소리만 칠 수 있을 뿐이니까. 벳지는 득의양양한 모습으로 KX 런처를 조준한다.
    작별이다, 빅맘!

Example12.jpg
[JPG image (29.37 KB)]

  • 빅맘에겐 좀처럼 없었을 생명의 위기. 이 와중에도 그녀의 정신은 온통 깨어진 마더 카르멜의 사진에 가있다. 그녀는 두 동강 난 "마더"의 사진을 들여다 보며, 비명을 지르며 아직은 마더와 함께 했던 시절을 떠올린다.
    마더, 있지 들어봐 마더.
    모두들 말야... 내가 하는 말을 들어주지 않아.
    있지 마더. 어디갔어?
    어째서 갑자기 사라진 거야?
  • 모든 것의 시작은 63년 전 신세계. 거인들의 엘바브 섬.

3. 여담

다음 주 휴재



4. 분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