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U E D R , A S I H C RSS

원피스/863화

원피스/에피소드
원피스/862화 원피스/863화 원피스/864화

Contents

1. 소개
2. 줄거리
3. 여담
4. 분류


1. 소개

원피스 863화. 의협파

  • 돌입 세 시간 반 전. 몽키 D. 루피는 숲에서 잡은 대량의 동물을 샬롯 브륄레의 능력으로 자신의 모습으로 바꿔 케이크에서 뛰쳐나오게 했다.
  • 격분한 빅맘 샬롯 링링은 요리사들에게 새로운 웨딩 케이크를 대령하라며 닥달, 무리라고 하자 "소울 보커스"의 힘으로 영혼을 빼앗아 버린다.
  • 소울 보카스는 대상의 "삶에 대한 집착"에 말을 걸어 조금이라도 죽음의 두려움을 느끼는 자의 영혼을 빼앗는 기술이다.
  • 빅맘이 "누가 본체냐"고 소리치자 루피가 엉뚱하게 "나다!"라고 대답해서 카포네 갱 벳지가 당황.
  • 루피는 마더 카르멜의 사진을 노리나 미래를 예지한 샬롯 카타쿠리에게 걷어차여 제지, 게다가 왠지 카타쿠리에게서 떨어질 수 없게 된다.
  • 카타쿠리가 루피에게 "사진에 대해 누구에게 들었는지" 캐물을때 징베가 홍차로 해수 업어치기를 시전해 카타쿠리의 다리에 끼얹어 녹여버린다.
  • 카타쿠리는 자연계 열매 "탱글탱글 열매"(모치모치, 떡떡 열매) 능력자. 잡히면 떡이 달라붙어서 떨어지질 않지만 물을 끼얹으면 벗어날 수 있다.
  • 징베는 자신이 사진 정보를 유출했다고 말해 벳지를 감싸고, 자신은 빅맘 산하를 떠나 밀짚모자 일당에 가담한다고 선언한다.
  • 빅맘은 여전히 "대가"를 운운하며 소울 보커스로 "스테이(잔류) 오어 라이프(목숨)"이라고 묻자 징베는 당당히 라이프를 택하는데, 혼을 빼앗기지 않는다.
  • 징베가 빅맘을 전혀 두려워하지 않아서인데, "해적왕이 될 남자의 선원이 사황따위에게 떨리가 있냐"고 호기롭게 외친다.
  • 이러한 사실들은 세계신문사 사장 모간즈에게 그대로 노출, 곧바로 기사화된다.
  • 분노한 빅맘이 프로메테우스와 제우스가 징베에게 덤벼드는 등 혼란의 와중에 변장한 브룩이 사진을 파괴하는데 성공한다.

2. 줄거리

Example.jpg
[JPG image (71.14 KB)]

  • 작전 개시로부터 세 시간 반 전. 그러니까 일행이 아직 카포네 갱 벳지의 아지트에 있을 때의 일이다. 몽키 D. 루피 자신이 자신하던 재미있는 등장법을 벳지에게 설명한다. 그는 웨딩 케이크 안에 커다란 거울을 넣어뒀다가 거울 세계를 통해 케이크 안에서 튀어나오는 연출을 구상했던 것이다. 벳지는 당장 좋다 아니다 말은 안 하지만 그럴듯하게 들리긴 하는지 거절하지도 않는다. 그 자리엔 샬롯 브륄레도 있었는데, 빅맘 샬롯 링링이 케이크가 박살나면 어떻게 나올지 뻔히 알기 때문에 절대해선 안 된다고 성화를 부린다. 하지만 루피는 브륄레가 하는 말 보다는 그녀의 능력에 관심이 있었다. 그는 근처 숲에서 동물들을 잔뜩 잡아온 다음, 유혹의 숲에서 한 것처럼 자기 모습으로 바꿔 달라고 요청한다. 브륄레는 당연히 질색하지만 결과적으론 들어주지 않을 수 없었는데.
    벳지가 자기 부하들을 요리사로 변장시켜 잠입시킨 것도, 그리고 그 부하들이 [[원피스/861화|"준비가 끝났다"]]고 한 것도 다 웨딩케이크에 거울을 셋팅하기 위해서였다.

Example2.jpg
[JPG image (71.06 KB)]

  • 그렇게 해서 지금 현재. 빅맘은 당혹과 경악에 찬 표정으로 웨딩 케이크가 무너지고 그 속에서 루피가 잔뜩 뛰어나오는 꼴을 보고 있다. 암금왕 루 펠드는 심드렁하게 "대단한 연출"이라고만 말하는데, 옆에 있는 세계신문사 사장 모간즈는 호들갑스럽게 "이건 대형 뉴스!"라고 외친다. 그는 케이크에서 쏟아져 나오는 사람들이 바로 "최악의 세대", 그 일원인 밀집모자 루피라는걸 알아봤기 때문이다. 그가 왜 여기있는지, 왜 저렇게 많은 숫자가 있는지는 모르지만 말이다.
    거대한 케이크는 하객들 위로 무너져 내린다. 케이크의 상단, 장식 위에 있던 상디는 정신을 잃은 샬롯 푸딩을 안고 밑으로 뛰어내리며 루피에게 뒤를 부탁한다.

Example3.jpg
[JPG image (42.81 KB)]

  • 빅맘의 자식들은 죽은 줄 알았던 루피가 최악의 형태로 재등장하자 갈피를 잡지 못한다. 샬롯 스무디는 죄수 도서관에서 죽은게 아니었냐고 경악하고 샬롯 몬도르도 역시 샬롯 오페라가 거짓말을 했던 거라고 이를 간다. 그러나 이들의 분노는 빅맘에 비할 것이 아니었다. 루피의 등장도 열 뻗힐 일이지만 웨딩 케이크가 무너진 것은 최악의 사태다. 거의 마더 카르멜의 사진에 이변이 생겼을 때처럼 평정을 잃는다. 슈트로이젠은 빅맘이 정신을 잃을까 우려해서 진정시키려 하지만 부하 요리사들은 오히려 그가 피해야 할 때라고 간청한다. 아니나 다를까, 빅맘은 성미를 참지 못하고 근처 요리사들에게 "당장 새 웨딩 케이크를 가져와라"고 억지를 쓴다. 그런게 될리가 없다. 그러자 그녀는 "라이프 오어 웨딩 케이크?"라는 질문을 내뱉는다. 그러자 하객들이 술렁이기 시작하고 모간즈가 특종이라며 환호한다.
    그것은 단순한 질문이 아니라 "소울 보커스". 소울소울 열매의 기술이다. 모간즈는 누구더러 들어라는 건지 침을 튀겨가며 설명을 시작한다. 그 기술은 생물이라면 누구나 가지고 있는 "삶에 대한 집착"에 말을 건다. 조금이라고 죽음을 두려워한다면 그대로 목숨을 빼앗기는 흉악한 질문. 요리사들은 말도 안 된다고 억울해하면서도 속절없이 영혼을 빼앗긴다.

Example4.jpg
[JPG image (46.32 KB)]

  • 미러 월드의 밀집모자 일당은 작전이 기대 이상의 성과를 거두자 신이 났다. 징베페드로는 거울 입구에서 브륄레가 루피 모습으로 변신시킨 동물들을 바깥으로 내던진다. 뒤에선 나미, 쵸파, 캐럿, 시저 크라운가 거들고 있다. 브륄레는 빅맘이 두려워 징징대고 있지만 시키는대로 순순히 따른다. 동물들을 모두 내보내자 페드로와 징베도 다과회장으로 뛰어내린다.

Example5.jpg
[JPG image (31.25 KB)]

  • 곧이어 나미, 캐럿, 쵸파도 회장으로 돌입. 시저는 그대로 남아있는데 나미는 그에게 "뒷정리를 부탁해 인간쓰레기"라며 빈정 상하는 소릴 한다. 캐럿이 그 말을 듣고 그렇게 글러먹은 사람이냐고 놀라자 쵸파가 나미에게 맞장구치며 "저 자식은 최악"이라고 매도한다. 시저는 딱히 반박할 기회도 없이 그저 눈물을 삼킨다. 그리고 나미 일행도 미러 월드 바깥으로 나간다.

Example6.jpg
[JPG image (41.2 KB)]

  • 요리사들을 상대로 분풀이를 한 빅맘은 곧 사건의 주모자 루피를 찾아 눈을 번뜩인다. 하지만 그와 전보 벌레로 통화한 적은 있어도 얼굴을 보진 못했다. 죄수 도서관에서 마지막으로 통화했을 때, 그가 말했다.
    사황이라고 으스대지 말라고!
    상디는 반드시 되찾아가겠어!
    마지막에 이기는 건 우리들이야!
  • 열이 오를 대로 오른 빅맘은 비슷비슷한 루피들을 향해 "누가 진짜 루피냐"고 소리쳐댄다. 징베는 속으로 바보라고 비웃는다. 이런 교란작전에서 누가 "내가 진짜다"라고 대답하겠냐는 것이다.
    나다아아!!
    하지만 징베도 상식적인 사람에 불과했다. 그리고 루피는 상식적이지 못했다. 루피는 케이크를 퍼먹으며 "나다!"라고 대답한다. 징베는 소울 보커스에 걸린 것도 아닌데 혼이 빠져나간 듯한 얼굴이 된다. 빅맘은 루피를 짓뭉게버리겠다며 달려든다.

Example7.jpg
[JPG image (70.45 KB)]

  • 루피는 엉망진창이 된 상황에서도 용케 진짜 목적인 마더 카르멜의 사진이 든 액자를 발견하고 노린다. 작전이 잘 굴러가자 벳지는 부하 괴총 비트와 고티에게 KX런처의 준비를 지시한다. 이미 둘은 준비를 마치고 언제든 뛰어나갈 태세다. 나미, 쵸파, 캐럿은 아직 케이크 내부에 남아서 루피가 목표를 달성하면 3초 안에 튀어나갈 준비를 하며 기다린다.
    빅맘은 루피의 진짜 목적을 모르고 프로메테우스와 제우스로 그를 공격할 생각만한다. 루피는 여유롭게 액자를 공격하려 하는데, 그때 측면으로 정체불명의 뭉터기가 날아온다. 그건 샬롯 카타쿠리의 "다리"였다. 루피의 고무고무 기술처럼 다리를 늘려서 공격했는데 거기에 맞은 루피는 튕겨 나가지도 않고 그대로 달라붙어 있다. 루피는 몸을 빼내려고 하지만 달라붙어서 전혀 떨어지질 않는다. 그 사이 카타쿠리는 자신이 붙잡은게 진짜 루피고 나머지는 브륄레의 능력으로 변신시킨 동물들이라며 무시하라고 지시한다.

Example8.jpg
[JPG image (78.78 KB)]

  • 카타쿠리는 자식 주제에 끼어들지 말라며 야단치지만 그가 루피의 진짜 목적이 마더 카르멜의 사진이라고 밝히자 얼굴 색이 바뀐다. 카타쿠리는 루피에게 "그런 기밀을 아는 건 우리 쪽 인간 뿐일 텐데 누구에게 들은 거냐"고 루피를 심문한다. 벳지는 그 순간 작전이 꼬여버린 걸 직감한다. 어찌됐든 사진을 깨긴 해야겠는데...
    그때 페드로가 루피를 원호하려고 달려오는데 징베가 자신에게 맡기라며 테이블에 있던 홍차로 "해수 한 판 엎어치기"를 시전한다. 그가 노린 것은 루피를 붙잡은 카타쿠리의 다리였다. 물기가 덮치자 루피는 아주 손쉽게 빠져나온다. 징베는 카타쿠리가 자연계 "탱글탱글 열매"(모치모치, 떡떡열매)라고 밝힌다. 물기를 붙히면 빠져나올 수는 있지만 될 수 있는 한 접근하지 말라고 루피에게 경고한다. 그리고 마더 카르멜의 정보를 넘긴건 자신이라고 밝힌다. 그건 혹시라도 벳지가 노출되는 걸 피하기 위해서. 자신이 산하에 있는 동안 주워들은 거라고 얼버무린다.

Example9.jpg
[JPG image (52.35 KB)]

  • 빅맘은 그의 등장과 행동에 잠깐 놀라지만 곧 코웃음을 친다. 그녀는 징베에게 이건 반역행위로 간주해도 좋겠냐고 묻자 징베는 "제발 그렇게 봐줬으면 한다"고 한술 더 뜬다. 그리고 자신은 빅맘 산하를 나와 밀집모자 일당에 들어가고 싶다고 선언한다. 기자정신에 불타는 모간즈가 이것을 놓치지 않는다.
    한 번 그에게서 "포기"를 받아낸 빅맘은 이번에도 희희낙락하게 "대가를 내놔야 한다"고 엄포를 놓는다. 그러자 징베는 "다른 이에게 손대지 않는다는 조건으로 당신이 거둬갈 수 있을 만큼 수명을 내놓겠다"며 응한다. 루피 조차도 "죽으면 동료가 될 수 없다"고 만류하지만 징베의 결심을 꺾지는 못했다. 빅맘은 동정은 하지 않겠다며 곧바로 소울 보커스로 "스테이(잔류) 오어 라이프(목숨)"이라 묻는다. 징베는 망설임없이 "라이프"를 선택한다.

Example10.jpg
[JPG image (72.5 KB)]

  • 모간즈 조차도 여기서 징베가 죽을 거라 생각한다. 하지만 시간이 지나고 징베에게선 영혼이 빠져나올 기미가 보이지 않았다. 빅맘이 당황한다. 그녀의 능력을 아는 하객들도 술렁거린다. 결국 누군가가 "저건 빅맘을 1mm도 두려워하지 않기 때문"이라고 말해버린다. 그 말대로다. 징베는 자신이 빅맘을 두려워할 이유가 없다고 선언한다.
    미래의 "해적왕"의 동료가 된다는 말을 입에 올린 남자가
    사황 나부랭이에 겁을 먹고 있을 쏘냐!
  • 호기롭게 외친 징베는 자신이 언약을 할 때 쓰는 맹세의 술잔을 빅맘 앞에 내려놓는다.
    수명을 가져가지 않을 게라면 잔은 돌려드리도록 하지.
    이걸로 빅맘 해적단을 그만두도록 하겠네!
    -정말로 신세 많이 지었소이다.
    징베는 자신이 밝힌 대로 정정당당하게 빅맘의 산하를 떠났다. 현장은 빅맘이 수명을 빼앗지 못했다, 그 이변에 술렁이기 시작한다. 케이크 속에 숨어 상황을 보고 있던 나미 일행은 이런 난전 중에 저렇게 깔끔하게 입장을 정리한 징베의 모습에 감동한다. 그리고 징베가 죽지 않고 무사히 빅맘 산하를 나오게 되자 루피도 환호하며 좋아한다.
    뒷끝을 부리는 것은 빅맘. 그녀는 징베가 내려놓은 술잔을 밟아 부수며 "축하한다"는 말을 한다. 그러나 곧바로 귀신상을 하며 "그렇다면 지금부터는 적!"이라며 가차없이 징베를 공격한다. 어지간한 건 넘어가는 루피도 "구질구질하다"고 내뱉을 만큼 지저분한 뒷풀이다.

Example11.jpg
[JPG image (38.37 KB)]

  • 모든 이의 주의가 분산된 동안, 한 사람은 착실히 목표에 접근하고 있었다. 브룩은 루피를 닮은 허수아비 모습으로 변장하고 마더 카르멜의 사진에 접근, 망치로 두들겨서 두동강 내버린다.

3. 여담

Example12.jpg
[JPG image (34.95 KB)]

어린이날 특집 페이지는 루피가 투구를[1] 쓰고서 "밀집모자 루피가 아니라 투구 루피라고 바꿀까?"라는 드립을 친다. 나미와 니코 로빈은 부르기 싫고 벌레같으니까 하지 말라고 하는데, 투구벌레를 좋아하는 루피랑 쵸파, 우솝은 "그건 멋있으니 그만두라는 말이나 다름없지 않은가"하고 고개를 갸웃거린다.

차회는 잡지 휴간으로 인한 휴재.


----
  • [1] 일본의 어린이날은 남자 어린이에게 투구를 씌워주는 풍습이 있다.


4. 분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