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U E D R , A S I H C RSS

페어리 테일/529화

페어리 테일/에피소드
페어리 테일/528화 페어리 테일/529화 페어리 테일/530화

Contents

1. 소개
2. 줄거리
3. 여담
4. 분류


1. 소개

페어리 테일 제 529화. 선생님

  • 아크놀로기아가 크리스티나호의 유인작전에 넘어온다.
  • 나츠 드래그닐제레프 드래그닐은 여전히 혈투 중. 제레프는 서서히 이성을 잃고 폭주하고 있다.
  • 루시 하트필리아는 나츠가 처한 비극적인 현실 때문에 눈물을 흘린다.
  • "비책을 가져온 여성"은 웬디 마벨을 친숙하게 대하는데 웬디는 처음에는 알아보지 못했지만 곧 그녀가 400년 전 인물 "안나"라는걸 알아본다.
  • 안나는 당시 멸룡마도사 아이들의 "선생님"으로 나츠의 스카프를 짜줬던 그 인물이다.
  • 아크놀로기아를 이길 수 없었던 당대의 드래곤들은 제레프와 안나의 협조로 멸룡마도사들을 미래로 보내는 계획을 세운다.
  • 이들을 미래로 보내는데는 성공했지만 사고가 발생해 안나와 다섯 멸룡마도사들은 흩어지고 5년이나 걸려서 그들의 소재가 확인된다.
  • 안나는 이들이 이미 현대의 삶에 적응하고 있는걸 보고 기회를 살피며 기다리고 있었다.
  • 안나는 그동안 연구를 통해 "시간의 틈새"를 발견하고 거기에 아크놀로기아를 봉인, 무로 돌려보낼 수 있는 방법을 찾아냈다.

2. 줄거리

Example.jpg
[JPG image (36.56 KB)]

Example2.jpg
[JPG image (30.83 KB)]

  • 아크놀로기아가 날아오르자 조타수를 맡은 제니가 배를 크게 선회시킨다. 그 바람에 배가 크게 흔들린다.
    Example3.jpg
    [JPG image (46.47 KB)]

    엘자와 제라르 페르난데스는 휘청거리면서 잠시 러브코미디를 연출하는데 웬디 마벨이 사이에 끼어서 괴롭다. 그렇지 않아도 멀미로 고생하고 있는데 말이다. 그때 지켜보고 있던 여성이 웬디에게 다가온다. 그녀는 웬디를 아주 잘 아는 사람처럼 보듬으며 "이 배는 멸룡마도사도 탈 수 있게 만들어진 배"이니 진정하고 심호흡을 하라고 말한다. 엘자는 어째서 그녀가 웬디를 아는지 의문스럽다. 웬디가 그녀의 말대로 심호흡을 하자 거짓말처럼 멀미가 멎는다. 정신을 차린 웬디가 여성의 얼굴을 마주본다. 그리고 무언가 떠올랐다는 듯이 "아!"하고 탄성을 낸다.

Example4.jpg
[JPG image (31.05 KB)]

  • 아크놀로기아의 추격이 시작되자 이브가 조금 부추겨보자고 제안한다. 제니가 "마도수속포 쥬피터"를 장전한다. 크리스티나호가 방향을 틀어 아크놀로기아를 향해 포격을 가한다.

Example5.jpg
[JPG image (26.84 KB)]

  • 포격은 정확하게 명중하지만 아크놀로기아는 마법을 먹는 마룡. 조금의 타격도 줄 수 없었다. 곧 실탄병기로 바꿔서 공격을 가해보지만 기관총 정도로는 맞추는 것도 불가능했다. 아크놀로기아는 자잘한 공격 따위는 비웃으며 총알을 피해 속도를 높여온다. 크리스티나호 측은 공격을 멈추고 속도를 올려 더욱더 목표를 끌어들인다.

Example6.jpg
[JPG image (58.41 KB)]

  • 하늘 위로 추격전이 펼쳐지면서 크리스티나호의 선체는 심하게 요동친다. 이치야가 제니 대신 키를 잡고 수평유지를 위해 애쓰지만 잘 되지 않는다. 아직 복도에 있는 엘자 일행. 엘자와 제랄은 계속 넘어지고 포개지면서 러브 코미디 모드. 웬디는 비틀거리면서도 방금 전 만난 여성을 놀란 눈으로 바라본다. 여성은 이제 기억이 났느냐고 묻는다.
    안나 선생님?!
  • 그녀는 나츠 드래그닐심상 세계에서 모습을 보였던 그 인물이었다. 안나는 자신을 엘자의 동료 루시 하트필리아의 선조라고 소개한다. 물론 엘자가 갑자기 이해할 수 있는 이야기가 아니었다. 제랄은 그런 것보다 정말로 아크놀로기아를 쓰러뜨릴 수 있는 거냐고 묻는다. 안나는 그에게 모든 일에는 순서가 있는 법이라며 조급해하지 말라고 대답한다.

Example7.jpg
[JPG image (58.99 KB)]

  • 웬디는 엘자, 제랄과 그녀 사이에 오가는 이야기가 귀에 들어오지 않았다. 그녀는 안나를 바라보며 눈물을 글썽거린다. 안나는 혼란스러워하는 웬디를 안아주며 잘 컸고 그란디네를 비롯한 드래곤들의 일은 유감이라고 위로한다.
    그래도... 그들이 해온 일은 무의미하지 않았어.
  • 안나는 웬디를 안은 채 자신이 이곳에 있는 이유, 그리고 아크놀로기아를 물리칠 방법에 대해서 입을 연다. 그녀는 400년 전의 멸룡마도사들을 가르쳤던 "선생님"이었다. 나츠, 가질 레드폭스, 스팅 유클리프, 로그 체니 그리고 웬디가 그녀의 제자들이었다. 그들에게 인간의 언어와 문화를 가르쳤으며 제레프 드래그닐이 알려준 대로 나츠의 머플러를 떠주기도 했다.
    멸룡마도사와 함께 이클립스를 통해 이 시대에 왔어.
    X777년... 모든 것은 아크놀로기아를 쓰러뜨리기 위해.

Example8.jpg
[JPG image (51.74 KB)]

  • 마그놀리아의 공원. 전쟁은 끝났지만 파괴의 흔적이 역력하다. 루시와 해피, 그레이 록버스터메이비스 버밀리온이 지시대로 대기하고 있었다. 그들은 멍하니 벤치에 앉아 있다가 루시가 갑자기 울먹이기 시작했다. 그녀가 눈물을 참지 못하다 그레이와 해피가 당황한다. 메이비스가 건넨 END의 서는 루시의 손에 들려있다. 루시를 그걸 들여다 보다가 "나츠의 목숨이 이런 책 한 권이라니"라는 생각이 들어 울음이 터졌다. 그레이도 같은 생각이 들었다. 해피도 루시를 따라 울먹거렸다.
    나츠도 평범한 남자애인데... 왜...

Example9.jpg
[JPG image (55.13 KB)]

  • 그리고 나츠는 제레프 드래그닐과 격전을 이어간다. 나츠의 공격이 제레프를 몰아치지만 과연 얼마나 타격을 주고 있는지 확인할 수 없다.

Example10.jpg
[JPG image (35.36 KB)]

  • 제레프는 광기를 숨기지 않고 드러낸다. 그는 더이상 나츠라는 이름을 부르지 않고 "END"라고 부른다. 이성을 버리고 폭주하는 그는 자신은 END를 파괴하고 END는 자신을 파괴할 거라는 말을 두서없이 내뱉고 있다. 그런 제레프를 향해, 형을 향해 나츠가 고함쳤다.
    확실하게 말하라고 형!!
    나는 나츠다!

Example11.jpg
[JPG image (32.15 KB)]

  • 크리스티나호는 아크놀로기아를 꽁무니에 달고 전속으로 날아간다. 항해가 어느 정도 안정되면서 방금 전처럼 심한 흔들림은 사라졌다. 안나와 엘자 일행은 조금 더 차분하게 이야기를 할 수 있었다. 안나는 400년 전쟁 당시엔 아크놀로기아를 제압할 방법이 전혀 없었다고 말한다. 당대의 드래곤들은 미래에 희망을 걸기로 한다. 그들은 자신들이 키운 멸룡마도사 체내에 들어가 400년 후의 미래로 건너온다. 여기까지는 웬디가 그란디네에게 들어서 아는 내용. 그란디네는 이 시대가 가장 마력이 충만한 시대이기 때문에 선택됐다고 말했다.
    안나는 분명 이 시대로 오는 "문"을 만드는건 성공이었다고 말한다. 놀랍게도 이 문은 제레프가 만든 것이다. 그 문을 여는 역할은 안나 자신의 몫. 제랄은 제레프가 이 일에 관여했다는 것에 놀라지만 이상할 것도 없는 일이었다. 제레프는 당시에도 "시간"을 연구하고 있었다. 비록 그가 원하는 "과거"로 거슬러가는건 불가능했지만 그가 아직 "미래"에 대한 희망을 버리지 않았던 시절이다. 안나는 "출구"에 있을 사람에게 사정을 설명하고 아직 어린 멸룡마도사들을 키우는 역할로 선택되어 함께 미래로 오게 된다.
    그리고 문이 이어진 현대에서 "출구"를 여는 것이 레이라 하트필리아였다. 그녀가 777년에 사망한 것도 이 사건과 관련된 모양이다.

Example12.jpg
[JPG image (48.93 KB)]

  • 이클립스를 이용한 시간 이동은 언뜻 성공한 것처럼 보였다. 그러나 예기치 않은 사고가 일어나면서 다섯 멸룡마도사들은 뿔뿔히 흩어져 버리고 만다. 이들의 위치를 찾아내는데 5년의 시간이 필요했다. 그리고 막상 찾아냈을 땐 이미 나름대로 현대의 삶에 적응한 뒤였기 때문에 안나는 갑작스럽게 접촉하기 보단 그들을 지켜보는 길을 택한다. 모든 일에는 순서가 있으니까.
    안나는 멸룡마도사들을 찾아내는 동안 새로운 성과도 얻었다. 엄청난 발견이었고 어쩌면 지금까지의 계획을 일거에 뒤집을 수도 있었다. 안나가 지금까지 표면에 나서지 않은 건 "그것"의 연구했기 때문이기도 하다. 어떠면 그것은 문의 사고를 유발한 요인일 수도 있다. 확실한 것은 그게 매우 위험하고 강대한 힘이며, 사실 힘보다는 "개념"에 가깝다는 것이다.
    시간의 틈새
    아크놀로기아를 봉인하고... 무로 돌릴 수 있는 유일한 희망.

3. 여담




4. 분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