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U E D R , A S I H C RSS

원피스/860화

원피스/에피소드
원피스/859화 원피스/860화 원피스/861화

Contents

1. 소개
2. 줄거리
3. 여담
4. 분류


1. 소개

원피스 860화. 10:00 연회 개시

  • 어인해적단은 징베의 지시에 따라 페콤즈를 동쪽 하구에 두고 떠난다.
  • 징베는 몽키 D. 루피와 동료들은 [[상디]를 구하러 갈거라고 판단하고 구하려 했다.
  • 빅맘 샬롯 링링이 제안한 "룰렛"은 "같이 희생될 동료 수"를 정하는 것으로 징베가 도저히 인정할 수 없어 거부했다.
  • 알라딘은 그렇게 하면 징베 또한 목숨이 위험할 거라 생각하지만 그가 용궁 왕국을 지켜줄 사람을 필요로 하는걸 알고 용궁으로 돌아간다.
  • 다과회 장소는 홀케이크 성 옥상. 각계의 요인들이 속속 도착하고 있다.
  • 빈스모크 일가는 아무 것도 모른 채 다과회 장소로 이동 중. 진실을 아는 빈스모크 레이쥬상디가 도망치지 않은 걸 알고 내심 당황한다.
  • 장기매매업자인 "지그라"라는 인물이 입구에서 몸수색을 거부하고 입장시켜 달라고 억지를 쓰다 누군가에게 저격 당한다.
  • 저격수의 정체는 3장성 중 하나인 샬롯 카타쿠리. 현상금 10억 5700만 베리. 젤리빈즈를 탄환처럼 날린다.
  • 카포네 갱 벳지는 이 작전에서 가장 성가신 남자로 카타쿠리를 지목. 견문색 패기가 너무 뛰어나 미래까지 볼 수 있다는 인물이다.
  • 지그라는 다과회에 불참한 대가로 아버지가 살해당하자 복수하러 온 것으로, 그가 벳지의 부하를 쏘는 미래가 보였기 때문에 제거 당했다.
  • 빅맘이 다과회 장소에 도착하면서 마침내 다과회 개시.

2. 줄거리

Example.jpg
[JPG image (57.1 KB)]

  • 홀 케이크 아일랜드의 동쪽 하구에서 페콤즈를 돌보던 어인 해적단은 그를 해변에 묶어둔 채 토트랜드를 빠져나갈 준비를 한다. 페콤즈는 이들이 떠나려 하자 빅맘 샬롯 링링도 이 사실을 아는 거냐고 묻는다. 알라딘은 "떠나는 자는 죽인다"는게 이 나라 절칙이니 오히려 알면 안 된다고 응수한다. 페콤즈를 버리는 모양세가 됐지만 그가 굶지 않게 식량을 준비해놨고 금방 그를 발견할 사람도 있을 거라고 말한다. 그리고 징베는 페콤즈에게 감사하고 있다는 말을 전하며 어인 해적단의 배가 출항한다.

Example2.jpg
[JPG image (32.79 KB)]

  • 이런 행동은 모두 징베의 안배였다. 징베는 페콤즈에게 빅맘 암살 작전과 제르마 암살 작전을 듣게된 건 기적적인 일이라고 말했다. 그는 소식을 접하게 되면 몽키 D. 루피는 반드시 상디를 구하려고 무리를 할 것이며 밀집모자 일당은 위기에 처할 거라고 내다본다. 그걸 두고 볼 수 없는 징베는 그들을 돕기로 결정한다. 그 말은 그저 빅맘 해적단 산하에서 빠지는 걸 넘어 "모반"을 꾀하는 것에 해당한다.
    그렇다 해도 징베는 빅맘의 산하를 떠나는 것 자체는 "인의"로서 대가를 지불하려고 했다. 그러나 빅맘이 요구한 대가는 터무니없는 것이어서 포기했다. "룰렛"에 적혔던 것은 "징베와 함께 산제물이 될 동료의 수"였다. 징베는 자신에게 가해질 제재는 얼마든지 감수할 수 있었지만 무관한 동료들까지 희생해야 한다는 데서 말도 안 되는 불합리라고 느꼈다.
    징베는 일이 이렇게 되었음을 설명하면서 어인 해적단 동료들은 다과회로 경비가 홀 케이크 성 근처에 집중되는 틈을 타서 도망치라고 지시한다. 부선장 알라딘은 여기에 반발하는데 그대로 뒀다면 징베도 밀집모자 일당과 함께 죽을게 뻔했기 때문이다. 하지만 징베는 알라딘에게 차분히 말한다.
    설령... 이 몸이 언젠가 밀집모자 일당에 들어간다고 치지.
    이 몸은 선장 밀집모자 루피를 위해 이 목숨을 방패로 삼아 싸울 셈일세.
    알라딘... 그렇게 하는 것이 "지금"인지 "훗날"인지의 이야기일 뿐.
  • 징베의 각오를 엿본 알라딘은 순순히 물러나며 징베 자신의 목숨도 소중히 지키라고 말한다. 그리고 "어인섬"으로 가겠다고 하는데, 알라딘은 징베가 용궁 왕국을 지킬 사람을 필요로 하는걸 눈치챈 것이다. 뜻을 알아주는 오랜 친구에게, 징베는 미안하다고 고개를 숙인다. 알라딘은 그들 사이엔 그런건 필요없다며 살아서 다시 만나자고 다짐한다.

Example3.jpg
[JPG image (68.65 KB)]

  • 홀케이크 성에서는 빈스모크 일가가 아무 것도 모른채 다과회 장소로 향하고 있다. 빈스모크 레이쥬는 도중에 합류해서 아무렇지도 않은 얼굴을 하고 있다. 빈스모크 욘디가 어젯밤엔 어디 있었냐고 묻자 레이쥬는 "늦게까지 소란을 부릴게 뻔해서 다른 방에 있었다"고 둘러댄다. 빈스모크 니디는 가던 중에 급사에게 상디가 도망치지 않고 잘 있는지 묻는데 급사는 준비 완료라고 대답한다. 상디가 도망치지 않았다는걸 알게된 레이쥬는 대체 어쩔 셈이냐고 걱정한다.

Example4.jpg
[JPG image (94.43 KB)]

  • 다과회 시간에 맞춰서 귀빈들을 태운 돼지마차가 스위트 시티로 들어온다. 내린 사람들은 빅맘의 지인들 중에서도 명성이 자자한 인물들 뿐이다.
    좌측부터 해운왕 "심층해류" 우미트, 창고업 노포 "은덕사" 기버슨, 세계경제신문사 사장 "빅 뉴스" 모간즈, 거물 장의사 드러그 삐에로, 암금왕 "복의 신" 루 펠드, 환락가의 여왕 스튜시.

Example5.jpg
[JPG image (110.2 KB)]

  • 샬롯 페로스페로가 이들을 직접 마중한다. 페로스페로는 이들을 "뒷사회의 제왕들"이라 부른다. 그는 귀빈들을 환영하지만 이대로 성내로 가면 다과회에 늦을지도 모른다면서 자신의 능력을 활용한다.
    그는 사탕으로 옥상으로 가는 "캔디 에스컬레이터"를 만든다. 그의 사탕 공예는 귀빈들은 물론 몰려든 일반 시민들에게도 인기만점이다. 페로스페로를 빅맘은 지각을 싫어한다며 귀빈들을 에스컬레이터로 모신다. 그리고 몰려든 꼬마들에게는 직접 만든 사탕을 나눠주고 3분 쯤 지난 다음에는 캔디 에스컬레이터도 먹어도 된다고 허락한다.

Example6.jpg
[JPG image (68.28 KB)]

  • 한편 다과회장 정문에서는 실갱이가 벌어졌다. 경비 총책임자 카포네 갱 벳지는 난감한 손님을 상대하고 있는데 장기매매업자 지그라다. 그는 다짜고짜 문을 열라면서 몸수색에도 응하지 않는다. 초대장은 가져오지 않았지만 상대는 거물이자 빅맘의 손님. 벳지라도 함부로 대할 수 없는 인물이다. 지그라는 자신은 지난번에도 초대장을 받았었다며 옛날 이야기를 한다. 허세라도 부리려는 줄 알았는데 이야기의 방향이 이상하게 흐른다.
    그는 분명 빅맘의 초대장을 받은 거물. 하지만 그때는 참석하지 못했다. 어머니의 장례식이 있었기 때문이다.
    그런 사정을 편지로 보냈지만
    빅맘한테서 무엇을 전달받았을 거라 생각하나?
  • 무엇을 전달받았는지, 지그라는 그 말을 끝내지 못한다. 어디선가 날아온 총알이 미간을 관통했다. 쓰러지는 지그라가 손에서 총을 떨어뜨린다. 그리고 그의 머리를 관통한 것은 총알이 아니라, 젤리빈즈였다.

Example7.jpg
[JPG image (57.98 KB)]

  • 벳지는 그가 쓰러지자 누가 쏜 거냐고 버럭한다. 설사 초대장은 없어도 어쨌든 중요인물임에는 변함이 없기 때문이다. 그때 정문 위에서 어떤 남자가 지그라가 하려고 했던 이야기를 대신해준다.
    이야기는 이랬어.
    "빅맘한테서 무엇을 전달받았을 거라 생각하나?"
    "입원 중이던 아버지의 머리였어!"
    "나는 오늘 복수를 하러 왔어!! 문 열어라!"
    탕! 탕! ... 하면서 발포. 네 부하는 두 명 총에 맞았을 거다.
    그렇게 되기 전에 내가 젤리빈즈를 던진 것은 잘못된 행동이었나? "루크" 벳지.
  • 벳지는 그가 누군지 알고 있다. 3장성 샬롯 카타쿠리. 샬롯가의 차남이자 현상금 10억 5700만 베리가 걸린 괴물. 그는 지그라가 빅맘에게 복수하러 온 "미래"를 보고 그를 쐈다.
    벳지는 회장에서 가장 성가신 인물이라고 여긴다. 카타쿠리는 견문색 패기를 극한으로 단련해서 조금 앞의 미래까지 볼 수 있다고 한다. 지금도 자신의 판단이 잘못된 거라면 빅맘에게 보고하라며, 벳지는 곧 "알았다. 그렇다면 됐어."라고 말할 거라고 장담한다. 그 말대로 벳지는 "알았다. 그렇다면 됐어."라고 말하며 상황을 종료한다.

Example8.jpg
[JPG image (88.68 KB)]

  • 드디어 초대장을 가진 진짜 게스트들이 도착한다. 벳지는 정문을 개방하고 손님들을 안으로 안내한다. 역시 3장성 중 하나인 샬롯 스무디는 게스트들에게 손수 짠 쥬스를 제공한다. 그런데 그녀의 능력 때문인지 하나같이 기이하고 희귀한 것들만 쥬스로 만든다. "마우리 화산의 용암", "남자 100명을 찌른 미녀", "괴상한 목소리로 우는 기린" 같은 것들이다. 게스트들이 기린을 청하자 스무디는 바로 기린을 짜내서 주스를 만들어준다.
    게스트들이 스무디가 만든 쥬스 맛을 보며 즐기는 동안 빅맘이 등장한다.

Example9.jpg
[JPG image (70.91 KB)]

  • 빅맘의 기분은 최고조에 달해 있다.

Example10.jpg
[JPG image (19.93 KB)]

  • 그녀는 보이는건 전부 먹을 수 있게 만들었다며 먹고 마시면서 오늘 여기서 일어날 "모든 일"을 즐겨달라고 개회를 선언한다. 그리고 모습을 드러내는 상디.


3. 여담






4. 분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