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U E D R , A S I H C RSS

원피스/856화

원피스/에피소드
원피스/855화 원피스/856화 원피스/857화

Contents

1. 소개
2. 줄거리
3. 여담
4. 분류


1. 소개

원피스 856화. 거짓말쟁이

  • 미러월드의 쵸파 일행은 홀케이크 성을 전부 뒤졌지만 상디를 발견할 수 없어 불안해한다.
  • 나미는 그가 몽키 D. 루피와 싸웠던 들판에 있을지 모른다고 추측한다.
  • 징베는 "어떤 음모"에 걸려 죽어가던 페콤즈를 구했다고 밝힌다.
  • 상디를 추적하던 처리꾼 보빈은 어떤 "집단"에게 당한다.
  • 빈스모크 일가는 빅맘 샬롯 링링의 계획대로 술집 여자들과 놀면서 완전히 방심한 상태.
  • 상디는 마침내 루피를 만났지만 도시락은 비바람에 젖어 엉망이다.
  • 도시락 냄새에 눈을 뜬 루피는 그런 도시락도 맛있게 먹지만 상디는 거짓말쟁이라고 씁쓸하게 중얼거린다.
  • 루피는 돌아오라고 설득하지만 상디는 세 가지 이유를 들어 거절한다.
  • 첫째, 자신은 선장을 모욕했고 둘째, 발라티에가 인질로 잡혀있으며 셋째, 같은 피가 흐르는 부모형제가 죽을 위기인걸 못 본척할 수 없다는 것.
  • 루피는 본심을 말하라 추궁하고 상디는 결국 울음을 터뜨리며 "써니호로 돌아가고 싶다"고 털어놓는다.
  • 상디는 쓰레기같은 가족이라도 구해주고 싶다고 고백하고 루피는 그거야말로 상디다운 일이라며 그들이 식을 엉망으로 만들자고 제안한다.

2. 줄거리

Example.jpg
[JPG image (59.04 KB)]

  • 미러월드의 쵸파 일행은 홀케이크 성 어디에도 상디몽키 D. 루피가 없자 당황한다. 캐럿이 초상화를 들이대며 묻고 다녀도 성 안에 있는 모든 거울이 "전에 지나갔다"는 말을 할 뿐, 여기 있다고 말하는 것이 없다. 나미는 성이 아니라면 짐작가는 곳이 있다고 말한다. "아침에 둘이 싸운 장소", 홀케이크 성 인근의 들판이다.
    쵸파는 그 장소 보다는 둘이 싸웠다는 말에 울음을 터뜨린다. 징베는 상디가 빈스모크 일가로서 온 이상 매우 복잡한 처리에 놓였을 것이고 간단히 돌아갈 수는 없었을 거라고 추측한다. 그렇지만 상디를 정말 데려갈 거라면 서둘러야 한다고 말한다. 징베는 이미 빅맘 샬롯 링링의 "계획"을 알고 있었다. 그는 모두가 모인 다음에 밝힐 생각이었지만 사정이 이렇게 되자 그냥 말한다. 사실 그는 페콤즈에게서 그 이야기를 들었다. "어떤 음모"에 휘말려 바다에 떨어져 상어밥이 될 처지였던 걸 징베가 구해준 것. 페콤즈는 빅맘의 다과회가 실제로는 상디를 포함한 빈스모크 일가의 학살극이라는 걸 전한다.

Example2.jpg
[JPG image (59.61 KB)]

  • 한편 스위트 시티에서는 의문의 총성이 들린다. 비내리는 소리에 휩쓸려 정확히 들리진 않지만 분명 그런 소리가 들렸고 개들도 흥분해서 짖어대고 있다. 그때 누군가 빗속을 걷고 있다. 그는 처리꾼 보빈. 분명 상디를 추적한다고 했던 그는, 어찌된 일인지 누군가에게 공격 당해 만신창이가 됐다. 칼에 의지해 겨우 걷고 있는데.
    제길... 그 녀석들
  • 그의 기억 속에는 그를 공격했던 어떤 "집단"이 떠오른다. 보빈은 피를 흘리고 있었고 오래 가지 못해 빗속에 쓰러진다.

Example3.jpg
[JPG image (50.53 KB)]

  • 빈스모크 일가의 남자들은 빅맘이 제공한 술집 여자들과 함께 술판을 벌이고 있다. 여자들은 벌써 술에 취해 쓰러졌고 빈스모크 욘디가 그걸 빈정거린다. 욘디는 이런 여자들 보다는 "상디의 동료 여자", 나미를 내놓으라며 웃는다. 빈스모크 이치디빈스모크 니디도 맞장구를 치며 그런 여자를 좋아한다며 내일 나미를 넘겨달라고 교섭해 보겠다고 시시덕거린다.
    빈스모크 저지는 진짜 연회는 내일이라며 자리를 접는다. 그는 빅맘과 손을 잡고 노스 블루의 지배자가 될 기대로 부풀어 있다. 그런걸 생각하면 그 "등신"도 도움이 됐다며 웃는다. 세 아들은 모두 그 말에 동조한다.
    하하하, "등신"에게
    유익한 "쓸모없는 놈"에게
    건배!!!
  • 이들은 모르고 있지만 그 행동 하나하나가 감시의 대상이다.

Example4.jpg
[JPG image (51.52 KB)]

  • 방 안의 호미즈들은 물론 방 밖에서 "경비"라는 핑계로 감시하고 있는 체스병들은 그들의 일거수 일투족을 간부들에게 보고한다. 이들이 완전히 방심한 채 누구와도 접촉하지 않도록 하고 있다. 이미 빈스모크 레이쥬가 있는 의무실에도 병력을 배치해놨다. 이런 사정은 꿈에도 모른 채 빈스모크 일가는 잠에 든다. 표면적으로는 아주 평온한 밤. 진실을 알고 있는 레이쥬는 생각에 잠겨 뜬눈으로 잠을 지샌다.

Example5.jpg
[JPG image (52.45 KB)]

  • 들판에서 굶어죽어가던 루피를 발견한 상디. 상디는 한동안 쳐다보고 있었지만 루피는 그가 들고 온 도시락의 냄새를 맡고 깨어난다. 상디는 자기를 기다리라고 한 적은 없다면서도 먹을 수 있으면 먹으라고 도시락을 건낸다.

Example6.jpg
[JPG image (44.13 KB)]

  • 하지만 그가 가져온 도시락은 비에 젖고, 도중에 떨어뜨리는 통에 엉망이다. 상디는 도저히 먹을게 못 된다고 하지만 그래도 루피는 거리낌없이 도시락을 먹고 맛있다고 칭찬한다. 루피는 그 형체도 알아보기 힘든 도시락을 하나하나 음미하며 모두 밀집모자 일당이 좋아하는 것만 있다고 기뻐한다. 상디는 맛있게 먹는 루피에게 등을 돌리고 있지만 그가 기뻐하는 소리를 놓치지 않고 듣는다. 맛있다고 연호하는 루피의 칭찬을 들으며, 상디는 씁쓸한 얼굴로 "거짓말 하는군"이라 중얼거린다.

Example7.jpg
[JPG image (34.63 KB)]

  • 도시락을 완식한 루피는 미라같이 말랐던 신체가 정상으로 돌아온다. 그런데 상디는 "먹었으면 돌아가라"고 말한다. 루피는 당연히 상디도 함께 돌아가야 한다고 말하지만 상디는 세 가지를 들어 그럴 수 없다고 거절한다.
    하나, 저 멀리서 마중 와 준 내 배의 선장을
    나는 모욕하고 무저항의 너를 있는 힘껏 상처 입혔다.
    둘, 큰 은헤가 잇는 망할 할아범 및 내가 자란 고향...
    해상 레스토랑 발라티에를 만약의 경우 인질로 잡혀있다.
    그렇기에 나는 결혼식에서 도망칠 수 없어!
    셋, 피가 이어진 악의 가족이 빅맘의 함정에 거렸다.
    몇 시간 후 전원이 살해당해!
  • 상디는 비록 쓰레기 같은 가족이더라도 버리고 도망칠 수는 없다며, 이상의 세 가지 이유로 같이 돌아갈 수 없다고 못을 박는다.

Example8.jpg
[JPG image (72.98 KB)]

이해했으면... 사라져 주라...
  • 루피는 상디의 말에 따르지 않는다. 냅다 그를 후려치더니 외친다.
    Example9.jpg
    [JPG image (59.84 KB)]

    본심을 말해!!
  • 상디는 지금까지 모험했던, 동료들과 시끌벅적하게 지냈던 날들을 떠올린다. 어느새 그의 눈가에 눈물이 맺힌다.
    Example10.jpg
    [JPG image (54.57 KB)]

    루피, 나...
    써니 호에 돌아가고 싶어!!
    하지만 도저히 도망칠 용기가 없어...!
    식이 시작되면 이제 나 혼자선 아무 것도 막을 수 없는데!
    가족이라는 생각도 안 드는 그 쓰레기들을
    나는 구하고 싶다고 생각하고 있어!
    상디는 자괴감에 시달리며 그렇게 토로한다. 하지만 묵묵히 그 말을 들은 루피는 밝은 얼굴로 대답했다.
    Example11.jpg
    [JPG image (45.47 KB)]

    그야, 그게 너잖아.
    우리가 있어! 식을 때려부수자!!

3. 여담




4. 분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