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U E D R , A S I H C RSS

3월의 라이온/124화

3월의 라이온/에피소드
3월의 라이온/123화 3월의 라이온/124화 3월의 라이온/125화

Contents

1. 소개
2. 줄거리
3. 여담
4. 분류


1. 소개

3월의 라이온 124화. 등롱이 빛나는 길 4
어려운 국면을 헤쳐나가는 키리야마

2. 줄거리

Example.jpg
[JPG image (40.9 KB)]

  • 점심을 준비하는 카와모토 자매.

Example2.jpg
[JPG image (31.14 KB)]

  • 국수를 얼마나 삶을지 고민고민하다가 결국 한 봉다리[1]를 다 삶는다는 극단적인 선택을 한다.
  • 히나는 너무 많지 않겠냐고 하지만 아카리는 모모가 나중에 먹으려 할 거라는 둥 이런저런 핑계로 한 봉다리를 다 삶는 걸 밀어붙인다.

Example3.jpg
[JPG image (27.3 KB)]

  • 소면만 먹으면 "야채가 부족하다"는 핑계로 츠케멘을 하기로 결정하자 히나도 언제 반대했냐는 듯 대찬성한다.

Example4.jpg
[JPG image (62.44 KB)]

  • 소면은 히나에게 맡기고 아카리가 국물을 만들기 시작한다.
  • 우선 냄비에 생강을 참기름을 넣어 볶는다.
  • 그 뒤 고기, 갖은 야채 순으로 볶는다.
  • 야채의 숨이 죽으면 물을 부워 끓이기 시작.
  • 마지막으로 멘쯔유 소스를 부워 츠케멘 국물 완성.

Example5.jpg
[JPG image (41.25 KB)]

  • 고명으로 쓸 차조기는 마당에서 후다닥 뜯어온다.
  • 아카리는 겨울에는 10장에 100엔씩하는 차조기가 여름에는 무한정 나온다며 기뻐한다.
  • 히나는 아예 "돈 열리는 나무란 차조기"라며 환호한다.

Example6.jpg
[JPG image (80.1 KB)]

  • 츠케멘을 폭풍처럼 흡입하는 카와모토 자매.

Example7.jpg
[JPG image (39.8 KB)]

  • 한편 키리야마는 속을 헤아릴 수 없는 나메리카와의 행마에 당황하다 결국 "물러선다면 가겠다"며 거침없이 둔다.
  • 나메리카와는 키리야마의 응수에 감탄하며 "최선의 수를 자연스럽게 골라낸다"고 생각한다.

Example8.jpg
[JPG image (49.26 KB)]

  • 그는 키리야마가 신체능력도 높고 명석하다며 "꼭 이기고 싶다"고 전의를 불사른다.

Example9.jpg
[JPG image (65.04 KB)]

  • 옆에서 대국 중인 미스미도 그 반상을 주시하며 "나메리카와가 푹 빠질만 하다"고 평하는데, 그렇다고 나메리카와가 봐줬으면 하는건 아니라고 생각한다.
  • 그런데 바로 그때 나메리카와가 그의 반상도 흥미를 보인다.

Example10.jpg
[JPG image (62.78 KB)]

  • 이때 키리야마를 제외한 기사들끼리 무언의 대화가 오가기 시작한다.
  • 나메리카와는 미스미가 둔 "고키겐중비차"를 좋다고 평하며 "부디 그 수에 어울리게 기분 좋게" 두라고 권한다.
  • 미스미는 부담스러워하며 옆 반상에만 신경쓰면 자기가 대국하는 타나카씨에게 실례라고 생각하는데
  • 그 타나카씨도 무언의 대화에 합류하며 "너의 고키겐 중비차를 보여줘라"고 격려한다.뉴타입 장기기사들이냐
  • 그리고 이 대국엔 저쪽에 없는게 있다고 말하는데, 미스미는 "정석을 말씀하시는 겁니까"라고 감격한다.

Example11.jpg
[JPG image (73.47 KB)]

  • 그리고 카와모토 자매는 결국 6인분의 국수를 둘이서 과식하고 드러누워 버린다.


3. 여담

  • 분명 장기두는 만화일 텐데 주인공이 어렵게 일전을 치르는건 뒷전이고 카와모토 자매가 배터지게 국수 먹는 내용이 반을 넘는다.뭐하는 만화인가
  • 요리법 설명이 식극의 소마보다 자세하다.음식만화가 아닙니다.

----
  • [1] 분량으로는 거의 6인분


4. 분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