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U E D R , A S I H C RSS

하이큐/212화

하이큐/에피소드
하이큐/211화 하이큐/212화 하이큐/213화

Contents

1. 소개
2. 줄거리
3. 여담
4. 분류


1. 소개

하이큐 212화. 시점

  • 히나타는 코트 안에서가 아니라 코트 바깥에서 볼 수 있는 "시점"에 주목하기 시작한다.
  • 다양한 각도와 시점에서 플레이를 관찰하면서 자신의 부족한 점과 다른 선수들의 강점, 그 중에서 자신이 배울 수 있는 것과 없는 것들을 판별한다.
  • 그러던 중 노야 선배의 리시브를 보고 중학시절의 경험과 합쳐 "스플릿 스탭"이란 새로운 스킬을 익히는데 성공한다.
  • 단지 공을 쫓는 것 이외의 "정보"를 볼 수 있게 된 히나타.


2. 줄거리

Example.jpg
[JPG image (35.29 KB)]

  • 카라스노에선 연습이 한창. 우카이 코치가 생각에 잠겨 있는데 타케다 고문이 말을 건다.
  • 우카이 코치는 팀의 승리를 위해 멤버 누구도 빠뜨릴 수 없는 팀구성이 되었지만, 반대로 히나타 본인에겐 플레이를 한정시키는 결과로 나타났다.

Example2.jpg
[JPG image (37.36 KB)]

  • 우카이는 이 점에 대해서 신경쓰고 있었던 것. 하지만 타케다는 "그렇게 해서 더욱 갈고 닦을 무기도 있을 것"이라고 격려한다.
  • 해야할게 많다는건 히나타 본인이 더 잘 알고 있고 그래서 조급하게 굴고 있는 것이라고 말한다. 그리고 자신들이 언제나 정답을 알려줄 수 있으면 좋겠지만 현실적으로 할 수 있는건 "최선을 탐색하는 것".
  • 게다가 고민하는 것은 자신들 뿐이 아니라고 조언한다.

Example3.jpg
[JPG image (76.55 KB)]

Example4.jpg
[JPG image (35.47 KB)]

  • 히나타는 묘한 분위기로 체육관에 돌아온다.
  • 사토리와 우시지마는 그걸 "기분 나쁘다"고 직설적으로 표현한다.

Example5.jpg
[JPG image (59.83 KB)]

  • 히나타는 자신은 "코트 위에 있는 그 누구도 아니다"는 점을 깨닫고 공이 아닌 전체를 조망해야 한다는걸 깨닫는다.
  • 볼보이로서 역할을 열심히 하면서 다양한 각도와 위치에서 코트를 관찰하기 시작한다.

Example6.jpg
[JPG image (52.04 KB)]

Example7.jpg
[JPG image (29.38 KB)]

  • 보는 "시점"이 달라지자 그동안 보이지 않던 선수들의 자잘한 움직임과 테크닉이 일목요연해진다.
  • 히나타는 선배나 친구들의 조언을 떠올리는데, 그때는 이해되지 않던 것들을 납득할 수 있었다.
  • 하지만 그걸 바로 자신의 플레이에 적용할 수는 없었다. 우시지마의 리시브는 훌륭한 것이지만 히나타의 신체조건 상 따라할 수가 없는 것.

Example8.jpg
[JPG image (45.15 KB)]

Example9.jpg
[JPG image (48.84 KB)]

  • 그러다 사진의 13번 선수의 리시브를 주목하게 된다.
  • 13번은 뭔가 독특한 모션을 취하는데 이상하게 눈에 익다.
  • 히나타는 중학시절 테니스부 친구의 부활동을 도우면서 테니스의 기본 테크닉을 배운걸 상기한다.
  • 그때 히나타는 공을 받을 때 몸이 굳어버리는 것이 문제였는데, 친구 타마양은 "지면에서 발을 떨어뜨려라"는 조언을 해준다.

Example10.jpg
[JPG image (18.96 KB)]

Example11.jpg
[JPG image (47.01 KB)]

Example12.jpg
[JPG image (46.16 KB)]

  • 일명 "스플릿 스텝"
  • 상대방의 볼 임팩트를 본 순간 발을 지면에서 떨어뜨려 움직임을 리셋. 착지 반동으로 한걸음을 내딛는다.

Example13.jpg
[JPG image (25.79 KB)]

  • 결과는 성공. 발이 멈추지 않고 움직이게 된다.
  • 안면 리시브가 되어 버렸지만 히나타는 결과에 만족해한다.
  • 현장에 있던 코치와 우시지마, 와시죠 감독은 그의 묘한 웃음을 보고 변화를 감지한다.

Example14.jpg
[JPG image (95.82 KB)]

  • 히나타는 계속 코트 위를 관찰하며 훌륭한 플레이라도 다 같은 건 아니며 선수에 따라 다른 방식을 취한다는걸 알게 된다.
  • 지금까지는 공만 쫓아왔지만 코트 위에는 "정보"가 수없이 많다는 교훈을 얻는다.


3. 여담

  • 제목의 시점은 히나타가 플레이를 보는 관점을 말하는 것이기도 하지만, 초반부에 나온 우카이 코치와 타케다 고문의 "교육자로서의 관점"이란 의미도 있다.




4. 분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