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U E D R , A S I H C RSS

일곱개의 대죄/189화

일곱개의 대죄/에피소드
일곱개의 대죄/188화 일곱개의 대죄/189화 일곱개의 대죄/190화

Contents

1. 소개
2. 줄거리
3. 여담
4. 분류


1. 소개

일곱개의 대죄 제 189화. 영웅, 서다

  • 부활한 멜리오다스. 이전과 바뀐 것은 없어 보이는데. 엘리자베스를 상대로 섹드립을 치다 자라트라스가 끼어든다.
  • 데리엘은 죽지는 않았지만 치명타를 맞았다. 이대로는 역부족이라 판단, 몬스피드의 도움으로 "콤보스타"를 연결하며 멜리오다스를 추적한다.
  • 부활한 멜리오다스에겐 콤보스타를 맞추는 것 자체가 무리. 데리엘은 무의미해보이는 공격을 거듭한다.
  • 하지만 이것은 협공으로 그녀가 시간을 끄는 사이 몬스피드가 "회신룡"으로 공격한다.
  • 위기의 순간, 멜리오다스는 풀카운터로 회신룡을 데리엘에게 넘겨버리는데, 이때 이전과는 다르게 잔인성이 엿보인다.
  • 풀 카운트 작렬. 몬스피드는 황급히 데리엘을 감싸지만 함께 휩쓸리고 만다.



2. 줄거리

Example.jpg
[JPG image (82.11 KB)]

  • 쌩쌩하게 부활한 멜리오다스.
  • 엘리자베스는 몸은 괜찮냐고 거듭 확인하는데 멜리오다스는 일곱 개의 심장 전부 멀쩡하다고 과시한다.
  • 그러면서 "심장소리를 확인해보겠냐"고 스킨십을 시도하는데, 엘리자베스가 전처럼 거부하지 않아서 조금 의아해한다.

Example2.jpg
[JPG image (48.18 KB)]

  • 어찌됐든 부활한 기념으로 밀렸던 성희롱을 마구해대는 멜리오다스.

Example3.jpg
[JPG image (83.08 KB)]

  • 그런데 엘리자베스가 오히려 적극적으로 나오면서 멜리오다스를 당황하게 만든다.
  • 엘리자베스는 자기가 생각해도 이상했는지 허둥댄다.

Example4.jpg
[JPG image (34.06 KB)]

  • 염장질을 끊어먹는 자라트라스.
  • 멜리오다스는 "살아서 만날 줄은 몰랐다며" 인사를 건넨다. 그건 자기가 할 말이라고 받는 자라트라스.
  • 호크가 멜리오다스의 신기를 갖다주고 일행은 한시라도 빨리 리오네스 왕국으로 향하기로 한다.

Example5.jpg
[JPG image (34.36 KB)]

  • 멜리오다스에게 배빵을 당하고 날아간 데리엘. 몬스피드가 그녀를 깨우고 있다.
  • 데리엘은 의식은 돌아오지만 복부에 치명상을 입었다. "어둠"으로 치료하지만 체력은 많이 떨어진 상태.
  • 멜리오다스의 부활은 십계에게도 충격적인 사건. 어째서 그가 살아났는지 알지 못한다.
  • 그리고 데리엘은 특유의 결론부터 말하는 화법으로, 충격적인 요구를 하는데.이쪽이나 저쪽이나

Example6.jpg
[JPG image (76.17 KB)]

  • 일행을 추격하기 시작하는 데리엘.
  • 몬스피드는 자신의 권속들을 동원해 데리엘의 진로 앞으로 몰고간다.
  • 데리엘은 하급 마신족들을 척살하며 "콤보스타"(연격성)를 누적시킨다.

Example7.jpg
[JPG image (70.73 KB)]

  • 마침내 호크 엄마를 따라잡는다.
  • 콤보스타 52격째가 호크 엄마에게 작렬.
  • 호크 엄마도 그 화력에는 견디지 못하고 쓰러진다.

Example8.jpg
[JPG image (27.81 KB)]

  • 데리엘은 멜리오다스를 노리는데 이번엔 마신족화 됐던 호크가 달려든다.
  • 53격째를 맞고 멀리 날아가는 호크.

Example9.jpg
[JPG image (59.89 KB)]

  • 그러나 호크를 상대한 탓인지 멜리오다스에게 빈틈을 허용하고 반격 당한다.
  • 콤보가 끊기고 타격까지 입는데.
  • 데리엘은 다시 멜리오다스에게 덤벼든다.
  • 아무리 콤보를 쌓으려고 해도 부활한 멜리오다스의 털끝도 건드릴 수가 없다.
  • 번번히 쓰러지면서 콤보는 리셋되고 굴욕까지 당한다.
  • 이것을 조금 떨어진 곳에서 지켜보는 몬스피드.

Example10.jpg
[JPG image (51.82 KB)]

  • 그녀가 말한 "네걸 박아줘"는 협공을 뜻하는 거였다.
  • 자신이 멜리오다스의 주위를 끌고 있는 사이 자신과 멜리오다스 위로 "네걸(공격)"을 때려박으라는 얘기. 자신은 멜리오다스보다 튼튼하니 충분히 견딜 수 있다고 장담한다.
* 하지만 몬스피드는 망설인다.

Example11.jpg
[JPG image (28.89 KB)]

  • 멜리오다스는 데리엘의 맹공도 아랑곳 않고 "가능하면 너희를 죽이고 싶지 않다"는 말을 한다.
  • 그때 자라트라스가 다급하게 경고한다.
  • 몬스피드의 "회신룡". 결국 그녀의 작전대로 가는 것이다. 거대한 불길이 멜리오다스의 데리엘을 덮친다.
  • 그런데 멜리오다스는 조금도 당황하지 않고 "전의 나라면 그렇게 말했겠지"라며 데리엘을 허공으로 차올린다.

Example12.jpg
[JPG image (74.48 KB)]

  • 그리고 풀 카운터 발동.
  • 데리엘에게 회신룡을 날려보내며 "죽어라"라고 뜻밖의 잔인성을 드러낸다.

Example13.jpg
[JPG image (110.68 KB)]

  • 몬스피드는 다급하게 데리엘을 감싸지만 날아오는 불길이 그들을 삼킨다.



3. 여담

  • 은근슬쩍 섹드립의 향연인 에피소드. 적아군을 구분하지 않는다.
  • 멜리오다스는 이전과 같은 상태로 보였지만 팬덤의 예상대로 전과는 조금 다른 인격으로 부활했다. 어느 정도로 변했는지는 모르겠지만 확실히 살의를 담은 공격을 가하고 있다.
  • 엘리자베스는 이 변화를 감지한 듯 한데 어떻게 작용할지는 미지수.
  • 십계 두 명이 갑작스럽게 리타이어? 이미 젤드리스와 에스타롯사가 리타이어한 상황이라 십계와 일곱개의 대죄 간의 파워 밸런스가 턱없이 붕괴해버린 셈이다.
  • 이렇게 줄줄이 박살나는 것도 이상하기 때문에, 몬스피드 정도만 리타이어할 거란 예상이 있다. 물론 젤드리스와 에스타롯사는 복귀. 이렇게 되면 일곱개의 대죄와 십계가 7대7로 숫자가 정확히 맞아, 앞으로 1대1 대결로 전환시켜도 짝이 맞기 때문.





4. 분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