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U E D R , A S I H C RSS

바키도/104화

바키도/에피소드
바키도/103화 바키도/104화 바키도/105화

Contents

1. 소개
2. 줄거리
3. 여담
4. 분류


1. 소개

바키도 104화. 누구
알버트 박사의 방해가 사라지고 무사시와 피클은 본격적인 대결을 시작한다.

2. 줄거리

박사.jpg
[JPG image (68.15 KB)]

박사2.jpg
[JPG image (59 KB)]

* 알버트 박사는 팔목이 부러진 것 보다도 "날붙이도 없는 무사시에게 베어졌다"는 선명한 감각 때문에 망연자실하다.

대결1.jpg
[JPG image (37.43 KB)]
대결2.jpg
[JPG image (31.66 KB)]
대결3.jpg
[JPG image (38.38 KB)]


맹공.jpg
[JPG image (150.23 KB)]
맹공2.jpg
[JPG image (65.41 KB)]

* 피클은 전력을 다해 공격하지만 무사시의 털끝도 건드릴 수 없다.

멀쩡.jpg
[JPG image (64.68 KB)]

* 무사시는 몇 번이나 베지만, 아무리 해도 뼈까지 잘라낼 수가 없다.
* 배를 갈라도 내장이 베어거나 튀어나오지도 않는다.
* 피클은 지금까지 싸워온 누구와도 다르다고 느끼며 대체 눈 앞의 사내가 "누구"인지 생각한다.
* 이윽고 무사시는 "서둘러 마무리해볼까"하면서 피클을 바라보는데

보화.jpg
[JPG image (80.43 KB)]

* 무수한 금은보화와 아우성치는 손의 모습이 보인다.

3. 여담

* 무사시뽕이 극에 달하고 있다.
* 유지로와도 맞먹는 걸로 평가됐던 피클이 너무 간단하게 압도 당한다.

4. 분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