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U E D R , A S I H C RSS

나의 히어로 아카데미아/128화

나의 히어로 아카데미아/에피소드
나의 히어로 아카데미아/127화 나의 히어로 아카데미아/128화 나의 히어로 아카데미아/129화

Contents

1. 소개
2. 줄거리
3. 여담
4. 분류


1. 소개

나의 히어로 아카데미아 No. 128. 보이 미츠...

  • 미도리야 이즈쿠서 나이트아이의 예지를 바꾸기 위해 안간힘 쓴다.
  • 그랜토리노의 움직임을 본따고 기물을 던져 시야를 방해해보지만 결국 시험에 실패한다.
  • 하지만 나이트아이는 그가 곳곳에 배치된 올마이트 굿즈를 신경쓰느라 자유롭게 움직이지 못한 걸 알고 웃음을 터뜨린다.
  • 인정받지는 못했지만 인턴채용에는 통과한 미도리야.
  • 미도리야의 인턴 첫 업무는 순찰 겸 감시. 특히 오버홀 "치사키"의 움직임을 파악하는 것이다.
  • 그런데 순찰 중이던 미도리야에게 "에리"라는 소녀가 부딪히고, 소녀를 뒤쫓아 오버홀이 나타난다.

2. 줄거리

Example.jpg
[JPG image (42.5 KB)]

  • 너무나 압도적인 서 나이트아이의 개성 "예지". 아무리 히어로 덕후인 미도리야 이즈쿠라도 그의 개성의 전모를 알지는 못했다. 다만 어떤 조건으로, 어떤 범위까지 예지되는건 모르지만 지금까지 보여준 것과 전혀 다른 움직임으로 예지를 뛰어넘고자 시도해본다. 미도리야는 그랜토리노의 움직임을 모방해 사방팔방으로 뛰어다니며 나이트아이의 주위를 분산시킨다.
    마치 열와 그랜토리노.
    느리고 무의미하다.
  • 나이트아이는 미도리야의 시도를 평가절하하며 예지가 성립한 이상 미도리야의 움직임은 전부 그에게 보인다고 한다.

Example2.jpg
[JPG image (58.76 KB)]

  • 나이트아이는 여전히 그가 실패하고 웅크려앉은 모습이 보인다고 도발한다. 미도리야는 초초해하는 기색을 감추지 못한다. 나이트아이에겐 그것도 감정대상. 위에서는 인간은 쉽게 불안한 감정을 드러내선 안 되며 알고있는 자는 언제나 비전을 가지고 행동한다, 이미 말해줬던 이 같은 마음가짐을 지금 실현하지 못하는 거냐면서, 나이트아이는 볼 수록 그가 원 포 올을 계승한 이유를 모르겠다고 빈정거린다.
    "될 수 있다"고 말해주셨어요.
  • 나이트아이는 아무나 하는 말이 아니냐고 반박한다.
    최고의 히어로가, 입니다!

Example3.jpg
[JPG image (27.61 KB)]

  • 이번엔 미도리야가 사무실의 집기를 마구잡이로 집어던진다. 이런 공격을 맞추려는 의도는 아니다. 만약 나이트아이의 예지가 "미래 그 자체"가 아니라 "특정 대상의 앞으로 행동"을 보는 거라면, 무작위로 날아드는 잡동사니 전부를 예지하지는 못할 것이다.
    Example4.jpg
    [JPG image (49.47 KB)]

    나는 올마이트의 제자야!
  • 이번이라면 도장에 손이 닿을 것 같다. 그러나 이번에도 나이트아이는 "보이는건 바뀌지 않는다"고 일축하며 가볍게 피해낸다. 달려들던 미도리야는 다음 행동으로 넘어가지 못하고 벽에 얼굴을 처박고 떨어진다.

Example5.jpg
[JPG image (74.68 KB)]

  • 이미 3분이 지나버렸다고 선언하는 나이트아이. 시험은 실패다. 그는 미도리야가 말한 "제자"라는 표현이 웃기지도 않는다고 매도한다. 게다가 마지막에 다음 행동을 취하지 못하고 벽에 부딪힌 것도 비웃는다. 고작 작전 하나가 통하지 않았다고 넋을 놔버린 거냐고. 하지만 미도리야가 벽에 부딪힌건 다른 이유가 있었다.
    설마.... 올마이트들을
    전부 피하면서 그랜토리노처럼 뛰어다닌 거냐
  • 미도리야는 마지막 동작에서 그대로 벽을 박차고 움직일 수도 있었다. 벽에 붙어있는 올마이트의 태피스트리를 발견하기 전까진 그러려고 했다. 미도리야는 거기에 상처를 입히느니 차라리 벽에 부딪히는걸 선택한 것이다. 나이트아이는 그가 마구잡이로 움직이는 줄 알았지만 지금보니 올마이트 굿즈를 최대한 피해서 움직이고 있었다. 심지어 집기를 집어던질 때도 이것들만은 피해가 가지 않도록 신경 썼다.
    나이트아이의 예지대로 미도리야는 시험에 실패하고 웅크려 앉았다. 그러나 미도리야가 자신의 도발에 격분한 것만이 아니라 냉정하게 상황과 대책을 고민하고 있었던걸 눈치챈다. 나이트아이는 그 점에 왠지 조금 웃고 만다.

Example6.jpg
[JPG image (45.32 KB)]

  • 토오가타 밀리오버블걸이 시험이 끝났다고 생각하고 사무실로 돌아온다. 나이트아이는 밀리오에게 미도리야의 채용결정을 통보한다. 시험에 실패했기 때문에 완전히 글렀다고 생각하고 있었는데, 미도리야는 난데없는 전개에 눈이 휘둥그래진다.
    실패하면 채용하지 않겠다고도 하지 않았다.
  • 미도리야는 나이트아이의 이런 감각에 따라가질 못하지만 밀리오는 어렴풋이 결과를 짐작하고 있었던 것 같다. 사무실에 들어올 때 그가 웃고 있는걸 봤기 때문이다. 나이트아이는 미도리야에게 인감과 서류를 넘기며 말한다.
    Example7.jpg
    [JPG image (24.06 KB)]

    상징이 없는 지금의 사람들은 "희미한 빛"이 아니라 "눈부신 빛"을 원하고 있다.
    설령 그의 의지에 반하더라도, 지금 누가 그 힘에 어울리는지
    프로의 현장에서 통감해 줘야겠다.
    원 포 올은 사용자의 의지에 의해서 계승되는 힘. 말하자면 이건 현실을 체감하고 힘을 양도하라는, 포기시키기 위한 채용이다. 하지만 미도리야는 "잘 부탁드립니다"라며 도장을 찍는다.

Example8.jpg
[JPG image (64.72 KB)]

올마이트에 선택받은 나
그것을 인정하지 않는 나이트아이
그리고 나이트아이가 고른 토오가타 선배
기묘한 관계에 망설일 틈도 없이...
  • 다음날 미도리야는 인턴으로서 첫 일을 받는다. 임무는 패트롤과 "감시". 팀은 나이트아이와 버블걸, 밀리오와 미도리야로 나뉜다. 현재 나이트아이는 "시에핫사이카이"라는 과거의 야쿠자, 현재의 "지정 빌런 단체"를 비밀조사하고 있다. 특히 그들의 차기 보스 "치사키", 통칭 오버홀은 요주의 인물. 나이트아이는 밀리오와 미도리야에게 그의 사진을 보여주며 그가 묘한 움직임을 시작했다고 전달한다.
    미도리야도 지정 빌런 단체에 대해서는 알고 있지만 대개는 얌전한 사람들이다. 과거 대대적인 해체로 힘이 약해졌기 때문. 그런데 이 치사키만은 힘을 끌어모으며 최근엔 빌런 연합과도 접촉했다. 그러나 아직 구체적인 범죄 증거는 나타나지 않았다. 증거없이 구속할 수는 없는 일. 그래서 나이트아이 사무소가 비밀리에 감시하고 있는 것이다.

Example9.jpg
[JPG image (46.41 KB)]

  • 그렇게 임무가 시작된다. 미도리야는 밀리오와 함께 페트롤에 나선다. 그런데 어느 골목에서, 맨발의 소녀가 도움을 바라며 뛰어오고 있다. 골목을 빠져나오던 소녀는 하필 페트롤 중인 미도리야와 부딪히는데.

Example10.jpg
[JPG image (84.08 KB)]

나의 긴 인턴활동이
시작됐다.
  • 이마에 뿔이 있는 소녀. 소녀는 미도리야와 부딪히고 넘어진다. 미도리야는 아무 생각없이 쓰러진 소녀를 일으키려 한다. 하지만 소녀는 이상할 정도로 울상을 짓고 있다. 난처해진 미도리야 앞으로, 소녀의 뒤로 한 남자가 나타난다. 그는 히어로에게 폐를 끼치면 안 된다고 소녀에게 말한다.
    돌아가자 에리
  • 그는 오버홀. 나이트아이의 표적.

3. 여담




4. 분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