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U E D R , A S I H C RSS

나의 히어로 아카데미아/127화

나의 히어로 아카데미아/에피소드
나의 히어로 아카데미아/126화 나의 히어로 아카데미아/127화 나의 히어로 아카데미아/128화

Contents

1. 소개
2. 줄거리
3. 여담
4. 분류


1. 소개

나의 히어로 아카데미아 No. 127. 서 나이트아이와 미도리야 이즈쿠와 토오가타 밀리오와 올마이트

  • 서 나이트아이미도리야 이즈쿠에 필적하는 중증의 올마이트 팬.
  • 토오가타 밀리오는 비록 미도리야가 웃기지는 못했지만 오타쿠 토크로 능숙하게 대화를 풀어나가자 한숨 돌린다.
  • 하지만 나이트아이는 인턴 채용 부탁은 거절하며 미도리야에게 채용시험을 제안한다.
  • 시험은 3분 안에 나이트아이의 인감 도장을 빼앗는 것.
  • 나이트아이의 개성은 "예지". 일정한 조건 하에 상대방의 1시간 이내 행동을 예지할 수 있다.
  • 미도리야의 공격은 모두 차단되고 당황하는데 나이트아이는 "나는 원 포 올은 밀리오에게 계승시켜야 한다고 생각했다"고 폭로한다.
  • 나이트아이는 미도리야가 계승자에 걸맞지 않는다고 도발하고 미도리야는 각오를 새롭게 하며 다시금 공격한다.

2. 줄거리

Example.jpg
[JPG image (37.88 KB)]

  • 미도리야 이즈쿠올마이트 흉내는 오히려 서 나이트아이의 분노를 샀다. 경직된 표정으로 다가오는 나이트아이. 그는 미도리야의 개인기가 무슨 올마이트랑 닮았냐며 자신이 전 사이드 킥이라는걸 알고 행패를 부리는 거냐고 분노한다. 그리고 직접 미도리야의 얼굴을 뜯어고쳐가며 어디가 잘못됐는지 지적한다. 그의 데이터에 따르면 올마이트의 굿즈에 그런 주름이 들어간 적은 없으며 정확한 규격을 지키라고 한다.

Example2.jpg
[JPG image (24.11 KB)]

  • 미도리야가 빠르게 사무실을 체크해보니 사실 눈 돌리는 곳마다 올마이트 관련 굿즈가 가득하다. 나이트아이도 중증의 올마이트 팬이었던 것이다.
    미도리야는 다른 관점에서 접근을 시도한다. "비니거스 사이드 사건". 올마이트가 해결한 사건 중 하나로 수질을 바꾸는 개성을 바꾼 소년이 물에 빠져 생긴 일이다. 별로 중요한 사건도, 빌런이 나왔던 것도 아니라 묻혀진 사건이지만 특이한 점이 하나 있어 골수팬덤의 이야깃거리가 되는 사건이다.
    물에 빠진 학생이 당황한 나머지 수질을 식초로 바꿔버렸는데, 무적의 올마이트로 식초에 잠수하는 바람에 눈이 따가워 눈을 묘하게 찡그렸다. 미도리야는 이때의 얼굴을 재현한 것이라 주장한다. 나이트아이는 자신을 그저그런 팬인줄 아냐고 대꾸하지만 분명 그런 사건이 있었다는걸 알고 있고 그걸 화제로 신나게 오덕 토크를 한다.
    비록 미도리야가 웃기는데는 실패했지만 대화를 잘 풀어나가자 토오가타 밀리오도 한숨 돌리며 나름대로 좋은 시작이라고 생각한다. 그리고 간지럼 형벌을 당하던 버블걸을 풀어준다.

Example3.jpg
[JPG image (35.82 KB)]

  • 나이트아이는 실컷 이야기하고 나서 미도리야가 방문한 목적, "인턴 채용" 건에 대해서 듣는다. 미도리야가 가져온 서류에 나이트아이가 도장을 찍음으로 성립한다는데, 나이트아이는 일반적인 기업에서 하는 인턴과는 다르다며 학교 수업에도 영향을 미쳐 출결에 문제가 있을 수 있다고 경고한다. 미도리야는 "발을 맞추고 있는 것만으론 톱이 될 수 없다"고 말하며 당당히 서류를 제출한다.

Example4.jpg
[JPG image (56.31 KB)]

  • 그러나 간단히 찍어줄 것 같았던 나이트아이는 도장을 찍지 않는다. 그는 애꿎은 책상으로 도장을 내리 꽂으며 일부러 빗맞추는 거라고 강조한다.
    찍을 생각 없으니까.
  • 그는 대체 자신이 미도리야를 고용해서 어떤 메리트가 있냐고 질문한다. 그러면서 올마이트는 그 강함과 유머로 세상에 희망을 주고 범죄로 겁게 질린 사람들을 도왔다. 그렇다면 미도리야는 사회에, 나이트아이의 회사에 어떤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인가?

Example5.jpg
[JPG image (35.3 KB)]

  • 나이트아이는 그걸 말이 아니라 행동으로 보이라며 채용시험을 제안한다. 그는 3분을 주면서 자신의 손에 있는 인감도장을 빼앗아 직접 서류에 찍어 보라고 제시한다. 그러면서 버블걸과 밀리오를 퇴실시킨다.

Example6.jpg
[JPG image (30.01 KB)]

  • 사무실에서 쫓겨난 버블걸은 밀리오 때는 이런 시험은 없지 않았냐고 묻는다. 밀리오는 자신인 애초부터 지명을 받았으니까 그런 거라고 대답하면서도, 미도리야의 앞길이 캄캄하다고 걱정한다. 나이트아이의 "개성"이 있는한 달성하기 불가능한 퀘스트라는데.

Example7.jpg
[JPG image (45.8 KB)]

  • 나이트아이는 자신은 전혀 손대지 않는 조건으로 무슨 짓이든 해도 좋다고 제안한다. 미도리야는 시작부터 풀카울로 전력으로 달려든다. 미도리야는 먼저 정면에서 달려드는 것처럼 하다가 갑자기 위로 날아올라 공격한다. 하지만 무슨 짓을 해도 나이트아이는 미리 보기라도 한 것처럼 공격을 피하며 여유를 부린다. 그렇게 1분이 경과한다. 어떤 공격도 통하지 않는 것처럼 보이는데. 마침내 그는 미도리야의 마음 속까지 읽어낸다.

Example8.jpg
[JPG image (37.63 KB)]

  • 그의 능력은 "예지". 대상의 일부에 닿고 시선을 맞추는 걸로 약 한 시간 사이 그의 행동을 "예지"할 수 있게 된다. 조건에 대해서는 사외비로 취급 중. 미도리야는 그걸 돌파할 방법을 고민해 보지만 뾰족한 방법이 없다.

Example9.jpg
[JPG image (63.69 KB)]

  • 미도리야의 움직임이 정체되자 나이트아이는 미도리야에게 충격적인 발언을 하기 시작한다. 그가 상징적인 힘을 계승받고도 몹시 범용한 인물이며 기대에 부합하지 않는다는 것이다.
    무엇보다 그는 "원 포 올은 밀리오에게 잇게 했어야 했다"는 발언을 하는데.
    미도리야는 원래 밀리오가 후계자 후보였다는 사실을 알게 되면서 충격을 받는다. 나이트아이는 지금도 올마이트를 경애하지만 후계자 건에 대해서는 의도를 모르겠다고 투덜거린다. 미도리야는 갑자기 듣게된 사실 때문에 혼란을 겪고 그 사이 시간을 흘러간다. 나이트아이는 다시 오래 생각하고 있을 시간이 있는 거냐고 빈정거린다.

Example10.jpg
[JPG image (69.17 KB)]

  • 나이트아이는 처음 밀리오가 미도리야를 소개한다고 했을 때도 놀랐다고 말한다. 원 포 올에 어울리는 인물이 아니고, 지금도 전혀 인정할 수 없기 때문에.
    나이트아이의 발언은 미도리야가 가슴 속에 접어놓고 있던 "너는 히어로가 될 수 없다"는 말을 끄집어낸다. 투지가 끌어오른 미도리야는 "알아서 못피할 정도로 빠르게" 움직이고자 힘을 끌어낸다.
    부정 당하고 가만히 있을 수 있을 것 같냐?
    올마이트가 나를 골라줬다고!
  • 미도리야는 반드시 인감을 찍어서 인정하게 만들겠다고 선언한다.

3. 여담




4. 분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