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E D R , A S I H C RSS

구성윤



콘사도레 삿포로 No. 25
구성윤 (具聖潤 / Gu Sung-Yun)
생년월일 1994년 6월 27일 (age(1994-06-27)세)
국적 width=28 대한민국
출신지 경상북도 포항시
포지션 골키퍼
신장 195cm, 82kg
학력 포항청림초등학교 - 재현중학교 - 재현고등학교
소속팀 세레소 오사카 (2013~2014) br 콘사도레 삿포로 (2015~ )

목차

소개

대한민국축구선수로 포지션은 골키퍼. 강현무, 김동준, 이창근, 이태희 등과 함께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의 미래를 책임질 골키퍼들 중에 1명이다.

경력

프로 데뷔 이전

포항청림초등학교에서 축구를 시작했으며, 대부분의 골키퍼들이 어린 시절에는 필드 플레이어로 축구에 입문했다가 골키퍼로 전향하는 것과 달리 구성윤은 축구를 배울 때부터 골키퍼로 시작했다. 이후 고향 포항시를 떠나 서울특별시로 이주하여 재현중학교를 거쳐 재현고등학교에 입학했고, 입학 후 키가 훌쩍 크면서 신입생임에도 주전 골리로 골문을 지켰는데, 이를 우연히 지켜본 세레소 오사카 스카우터의 눈에 들면서 재학 중 세레소 오사카의 입단 테스트를 받고 2012년 세레소 오사카의 U-18팀에 입단하였다. 이후 구성윤의 인터뷰에 따르면 원래는 스카우터가 다른 선수를 보러 왔었는데, 운 좋게도 자신의 플레이를 보고 호평을 내렸다고 한다. #

클럽

세레소 오사카 (2013~2014)

2013년 성인 팀으로 승격하였으나, 일본에서 고등학교 시절 입었던 무릎 부상이 재발하면서 전반기를 날렸고, 여름에 재활을 마친 후 다시 엔트리에 복귀했으나 전지훈련을 떠나는 당일에 또 부상을 당하며 다시 벤치워머가 되었다. 이후로도 2009년부터 꾸준히 세레소 오사카의 골대를 지키고 있던 선배 김진현에게 밀리면서 2014년까지 단 1경기도 출장하지 못하였다. 이후 삿포로로 이적한 장면을 보고, 세레소팬들은 구단한테 김진현선수의 후임이라고 했으면서 육성을 실패한다는게 말이되냐면서 비난이 이어졌다. 물론 그 비난은 지금까지도 이어지고 있다.

콘사도레 삿포로 (2015~ )

결국 2015년 출장 기회를 찾기 위해 세레소 오사카와의 계약을 해지하고 J2리그 소속의 콘사도레 삿포로로 이적하였다. 그리고 이적 후 삿포로에서 개막전부터 기용[1]되며 주전 골키퍼 자리를 차지하였고, 2016년에도 주전 골키퍼로 활약하며 팀의 리그 우승과 J1리그 승격, 최소 실점 2위(33실점)에 크게 공헌했다. 또 2017년에도 여러 차례 슈퍼세이브를 선보이면서 팀의 J1리그 잔류에 기여하였고, 그 공로를 인정받아 2018년에도 삿포로에서 뛰게 되었다. 그리고 이후로도 삿포로의 붙박이 1선발 골키퍼로 맹활약하고 있다.

대표팀

신태용호 시절 (2015~2016)
클럽의 활약을 통해 2015년 3월 올림픽 대표팀에 승선하였다. 2016년에는 김동준과 함께 리우 올림픽 최종 명단에 발탁되기도 했다.

슈틸리케호 시절 (2014~2017)
2015년 EAFF 중국 동아시안컵
2015년 동아시안컵 예비 엔트리에 포함되었고, 7월 20일 슈틸리케호의 최종 엔트리에 처음 포함되었다. 그러나 실전에서 뛰지는 못했다.

신태용호 (2017~ )
그리고 한동안 대표팀과는 인연이 없다가 2017년 신태용호의 유럽 평가전 명단에도 뽑히며 다시 성인 대표팀 무대를 밟게 되었다. 그러나 여기서도 출전은 없었다.

기타

일본에서는 꽤 인정을 받는 골키퍼기 때문에 2018 러시아 월드컵 한국 대표팀에 구성윤이 뽑히지 않자 한국의 두터운 골키퍼 층을 부럽다는 일본 네티즌들의 반응도 있었다.http://www.gasengi.com/main/board.php?bo_table=sports&wr_id=281364


----
  • [1] 여담으로 이는 삿포로의 최연소 골키퍼 데뷔(20세 206일)라고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