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U E D R , A S I H C RSS

페어리 테일/540화

페어리 테일/에피소드
페어리 테일/539화 페어리 테일/540화 페어리 테일/541화

목차

1. 소개
2. 줄거리
3. 여담
4. 분류


1. 소개

페어리 테일 제 540화. 조화

  • 안나 하트필리아이치야 반다레이 코토부키가 시간의 틈새를 통해 생환
  • 아크놀로기아는 지상에 남은 멸룡마도사를 시간의 틈새로 불러들여 완전한 멸룡을 이루려 한다.
  • 나츠를 제외한 멸룡마도사들은 모두 아크놀로기아가 만든 기둥에 갇힌 채 거대한 힘을 삼킨 아크놀로기아의 정신과 육체를 컨트롤하는 용도로 사용된다.
  • 나츠 또한 이 기둥에 갇힐 뻔 했으나 지상의 동료들의 응원을 들은 멸룡마도사들이 깨어나면서 상황이 반전된다.
  • 7명의 멸룡마도사가 전부 집결하고 아크놀로기아와 최후의 결전에 임한다

2. 줄거리

Example.jpg
[JPG 그림 (43.73 KB)]

  • 나츠 드래그닐이 불려온 이질적인 공간. 그리고 거기서 나타난 흉흉한 기운의 남자. 나츠가 아크놀로기아와 대면했다. 나츠는 곧 그 남자가 풍기는 기운으로 그의 실체가 마룡 아크놀로기아라는 걸 간파한다.

Example2.jpg
[JPG 그림 (58.09 KB)]

  • 아크놀로기아는 나츠가 "마지막"이라 말하는데, 이미 이 공간에는 그가 수집한 악취미적인 수집품들이 진열돼 있었다. 멸룡마도사들. 웬디 마벨, 가질 레드폭스, 렉서스 드레아, 스팅 유클리프, 로그 체니, 코브라까지. 진열장에 수납한 것처럼 거대한 수정기둥에 갇혀 있다. 나츠가 경악하는 동안 아크놀로기아는 자신이 시간의 틈새에서 시간의 마력을 손에 넣었다 말한다. 그 힘으로 시공을 넘어 세계를 파괴하고 시공의 틈새에선 멸룡마도사를 멸하겠다 선언한다.

Example3.jpg
[JPG 그림 (35.91 KB)]

  • 나츠는 그런 설명 따위는 귀에 들어오지도 않았다. 그가 알 수 있는건 아크놀로기아가 친구들을 고통스럽게 했다는 것, 그리고 아버지 이그닐을 죽인 장본인. 이그닐의 최후가 되살아났다. 분노하는 나츠에게 아크놀로기아는 그도 영원한 기둥이 될 거라고 말한다.

Example4.jpg
[JPG 그림 (43.68 KB)]

  • 현실세계에서 웬디를 빼앗아간 아크놀로기아의 거체는 방향을 돌려 매그놀리아로 향한다. 엘자 스칼렛가 분통을 터뜨리나 손쓸 수단이 없다. 그때 다시 하늘이 갈라지면서 시간의 틈새로 사라졌던 안나 하트필리아이치야 반다레이 코토부키가 떨어진다. 제니 리아라이트와 블루 페가수스의 길드원들이 그들에게 헤엄쳐간다. 이치야는 자신도 왜 여기로 돌아왔는지 어리둥절해하지만 기뻐하는 블루 페가수스 멤버들에겐 중요한 문제가 아니다.

Example6.jpg
[JPG 그림 (40.14 KB)]

  • 안나는 자신들이 어떻게 돌아올 수 있었는지 알고 있었다. 그녀는 돌아오자마자 웬디를 찾는데 엘자가 다가와 아크놀로기아에게 빨려가듯 사라졌다고 알려준다. 이는 안나가 예상한 바였다. 자신들이 돌아온건 기뻐할 일이 아니다. 설마 아크놀로기아가 시간의 틈새를 먹어치울 줄은 몰랐다. 게다가 아크놀로기아는 강대한 힘을 얻은 대가로 제어능력을 잃어버렸다. 현재 마룡은 육체와 정신이 분리되어 육체는 이 세상에서 폭주, 정신은 시간의 틈새에서 "조화"를 유지하려고 한다. 자신과 이치야는 그 "조화"에 부적합해 현세로 쫓겨난 거고.

Example5.jpg
[JPG 그림 (34.86 KB)]

  • 조화란 어떤 마도사들의 마력을 시간의 틈새에 순환시켜 자신의 마력을 안정화시키는 것을 말한다. 그리고 거기에 쓰일 마력은 바로 멸룡마도사들의 마력. 웬디를 데려간 것도 그 목적이다. 분명 지상에 남은 멸룡마도사는 모두 시간의 틈새로 끌려갔을 것이다. 안나의 예측이 맞아서 이미 나츠를 제외한 말룡마도사들은 모두 구속된 상태. 나츠도 시간 문제였다. 제라르 페르난데스는 그 정신나간 상황에 경악하고 엘자는 그들을 어떻게든 구해야 한다고 안나에게 방법을 묻는다. 하지만 안나도 그런 방법은 알지 못했다.
    믿을 수 밖에... 그 애들의 힘을.
  • 엘자의 얼굴이 잠시 실망한 빛이 스쳤지만 곧 지워진다. 다시 강인한 얼굴로 돌아온 엘자는 매그놀리아를 향해 헤엄치기 시작한다. 그녀는 나츠 일행을 믿지만 현세의 아크놀로기아는 매그놀리아로 가고 있다. 그렇다면 그녀도 할 일을 해야 한다. 하지만 목적지까지 헤엄칠 필요는 없었다. 메스트 그라이더가 엘자의 위치를 찾아냈다.

Example7.jpg
[JPG 그림 (38.81 KB)]

  • 한편 시간의 틈새에서는 수정에 뒤덮이기 시작한 나츠가 안간힘을 쓰고 있다. 아크놀로기아는 그 꼴이 재밌다는 듯이 바라보며 "조화와 멸룡" 중얼거린다. 그는 그게 참 재밌다고 말하는데. 나츠는 움직여보려 하지만 벌써 오른팔이 수정이 파묻혔다. 제레프 드래그닐과 격전으로 부상 당한 오른팔이었다.
    메스트와 합류한 엘자가 루시 하트필리아, 그레이 풀버스터, 해피 앞으로 이동한다. 이들은 나츠가 끝내 END의 저주를 떨치지 못하고 죽었다고 생각하고 있었다. 엘자는 설명은 나중에 하겠다며 좌우간 자신을 따라오라고 한다. 나츠는 살아있다면서.

Example8.jpg
[JPG 그림 (37.29 KB)]

  • 루시 일행까지 데리고 페어리 테일 본대와 합류한 엘자. 되살아난 마카로프 드레아와도 재회했지만 감격하고 있을 시간도 없다. 그러는 동안에도 나츠는 벗어나기 위해 몸부림치고 있다. 수정에 먹힌 오른팔로 불꽃을 써보려 하지만 소용없었다. 그의 발악을 보며 아크놀로기아가 "그 흑마도사와 싸우고 팔 한 짝이면 대단한 거다"고 빈정거렸다.

Example9.jpg
[JPG 그림 (34.64 KB)]

  • 현세에서는 나츠를 비롯한 멸룡마도사들이 시간의 틈새로 납치된 것, 거기에 마룡의 정신체가 있고 여기엔 육체가 있다는 정보도 페어리 테일 전원에게 전달된다. 하지만 그것만으론 아무 것도 판단할 수 없다. 그레이는 "거기서 정신체만 처치하면 끝"일 거라고 추측하지만 애당초 상대가 아크놀로기아인 데다 거기서 멸룡마도사들이 어떤 상태로 있는 건지도 알 수 없다. 문제는 그 뿐만 아니다. 현세에서 날뛰는 육체가 세계멸망을 노리고 매그놀리아로 오고 있다. 이 세계의 절망은 끝나지 않았고, 오히려 시작일지도 모른다.

Example10.jpg
[JPG 그림 (22.42 KB)]

  • 샤를은 절망적이지 않다고 단언한다. 웬디도 분명 싸우고 있을 테니 자신들도 여기서 싸워야 한다고 결연하게 말한다.

Example11.jpg
[JPG 그림 (67.41 KB)]

시간의 틈새. 나츠의 몸부림도 거의 끝나간다. 그도 친구들처럼 기둥에 갇힐 것이다. 마지막이 될지 모르는 절규. 그때 거짓말처럼 오른팔의 불꽃이 부활한다. 천공마법이었다. 웬디가 수정을 깨고 나츠의 몸을 회복시킨 것이다. 나츠는 그녀가 어떻게 수정을 깨드린 건지 묻는다. 웬디는 잘 모르지만 샤를의 목소리가 들린 것 같았다고 대답한다. 그녀만이 아니었다. 가질도, 렉서스도. 스팅과 로그와 코브라도 마찬가지다. 그들을 사랑하는 동료들의 목소리가 새로운 힘을 주었다. 멸룡마도사 전원 부활.

Example12.jpg
[JPG 그림 (42.65 KB)]

  • 자신의 예정이 크게 벗어났건만 아크놀로기아는 동요를 보이지 않는다. 일곱 명의 멸룡마도사가 있음에도 그의 오만한 태도는 변하지 않았다.
    알려줘야만 하는가...
    왜 내가 용왕이라 불리는지를.
  • 최후의 용왕제 시작.


3. 여담

최종화까지 앞으로 6회.



4. 분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