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U E D R , A S I H C RSS

페어리 테일/510화

페어리 테일/에피소드
페어리 테일/509화 페어리 테일/510화 페어리 테일/511화

Contents

1. 소개
2. 줄거리
3. 여담
4. 분류


1. 소개

페어리 테일 제 510화. 나츠의 마음

  • 정신을 잃은 나츠 드래그닐은 몸에서 연기를 내뿜으며 이상한 증세를 보인다.
  • 나츠의 정신 속에서는 제레프 드래그닐의 모습을 한 존재가 나타난다.
  • 제레프의 환영은 그가 곧 죽을 거라 말하며 그 전에 과거의 기억을 보여준다.
  • 나츠와 제레프의 부모님의 모습이 나타나고 곧 드래곤이 마을을 습격해 모든 것을 멸망시킨다.
  • 나츠는 어린 시절에 가질, 웬디, 스팅, 로그와 만난 적이 있는데, 이들 멸룡마법사들은 부모 용을 따라서 회합 자리에 동석해씩 때문이다.
  • 이번엔 스팅의 모습을 한 존재가 나타나 자신을 따라오면 "당신 안에 있는 것의 정체"를 알 수 있을 거라 말하는데.
  • 한편 현실의 스팅 유클리프는 전장으로 복귀하던 도중 라케이드 드래그닐이 있는 장소에 도착한다.
  • 카구라 미카즈치가 당하고 유키노 아그리아가 당해있는 것을 발견, 라케이드와 교전한다.
  • 라케이드의 마법은 "하얀 것"을 먹는 스팅에겐 극상성. 스팅은 단숨에 유리한 위치를 점한다.



2. 줄거리

Example.jpg
[JPG image (33.71 KB)]

  • 아이린으로부터 달아난 루시 하트필리아 일행은 정신을 잃은 나츠 드래그닐, 그레이 풀버스터, 쥬비아 록서를 데리고 디마리아가 포박돼 있는 지하실로 돌아온다. 그레이와 쥬비아는 외상은 심하지만 그레이는 브랜디쉬가 상처를 작게 만들고 쥬비아는 웬디 마벨의 치료 덕에 생명에 지장은 없다. 문제는 나츠. 그의 안에 있는 END의 힘은 폴류시카도 브랜디쉬가 어찌할 수 없다. 해피는 그 사실을 알고는 있지만 아무 말도 하지 못한다.
    포박된 디마리아는 정신이 들었는지 "녀석은 악마"라고 기분 나쁜 말을 중얼거린다. 루시는 그렇다 않다고 반발한다.

Example2.jpg
[JPG image (53.53 KB)]

  • 갑자기 나츠의 몸에서 연기가 피어오른다. 폴류시카는 그 안의 "덩어리"가 이런 현상을 일으킨다고 본다. 루시가 확인해 보니 연기가 나는데도 몸은 차갑다. 루시는 나츠를 깨우기 위해 노력하지만 정신이 돌아오지 않는다.

Example3.jpg
[JPG image (25.15 KB)]

  • 나츠의 정신은 어딘지 모를 공간에 있다. 나츠는 주변을 살피다가 어떤 사람의 모습을 발견하는데, 그것은 제레프 드래그닐. 나츠는 바로 발끈해서 덤비지만 제레프는 여긴 나츠의 마음 속이며 자신은 실체가 있는 존재가 아니라고 말한다. 그래도 나츠는 앞뒤없이 덤벼드는데 제레프를 뚫고 횡하니 지나가 버린다. 제레프는 여기에서라면 형이라고 불러도 좋다고 말하지만 나츠는 빈정댄다.
    제레프의 모습이 여기 나타난 이유는 나츠의 목숨이 얼마 남지 않았기 때문이다. 그가 죽기 전에 잃어버린 기억을 찾아주러 온 것이다. 그는 X777년이나 이그닐과 만나기 훨씬 전의 과거의 기억을 되살려준다.

Example4.jpg
[JPG image (52.6 KB)]

  • 나츠의 눈 앞에는 고대의 어떤 마을이 나타난다. 그곳이 나츠와 제레프 형제가 살던 마을로 그들의 부모님과 함께 생활하고 있었다. 어느모로 보나 단란하고 평범한 가족들.

Example5.jpg
[JPG image (56.64 KB)]

  • 그러나 어떤 드래곤이 마을을 습격하면서 평화를 깨진다. 나츠와 부모님은 그때 죽었고 홀로 살아남은 제레프는 방황 끝에 나츠를 END로서 되살리게 된다. 제레프는 이 부분은 전에 얘기한 거라며 적당히 넘어간다.
    그가 나츠를 이그닐에게 맡긴 이후의 기억도 있다. 여기서부터는 혼룡 의식의 영향으로 매우 훼손된 기억. 사실 이그닐과 함께 있던 시절부터 나츠와 다른 멸룡마도사들은 인연이 있었다. 어린 시절의 가질 레드폭스는 항상 티격태격하던 사이. 웬디는 둘을 말리러 오곤 했는데 항상 울고 있었다. 제레프는 잠시 "그 애"도 곧 웬디랑 만나게 될 거라며 사이좋게 지냈으면 한다고 하는데.
    스팅 유클리프와 로그 체니도 이때부터 만났다. 둘은 나츠와 가질을 형처럼 따랐다고 한다.

Example6.jpg
[JPG image (29.66 KB)]

  • 여기서부터 제레프가 사라지고 스팅의 모습이 나타난다. 스팅은 그 당시 드래곤들은 한 해에 몇 번 정도 회합을 가졌고 그때마다 자기들도 동석해서 서로 알게 됐다고 설명해준다. 단지 이런 기억은 멸룡마도사들은 다 잊어버렸다.
    나츠는 갑자기 제레프가 사라져서 어리둥절해한다. 스팅은 이곳이 그의 마음 속이기 때문에 그 스스로 제레프를 지워버렸기 때문이라 말한다. 나츠는 여전히 이해가 안 된다고 하지만 스팅은 자세한 설명은 생략하고 일단 따라오라고 말한다. 분명 "대답"에 다다를 수 있다면서.
    그 대답이란 "네 몸 속에 있는 것의 정체".

  • 한편 현실의 진짜 스팅은 프리드 저스틴의 도움으로 전장으로 복귀 중. 중간에 프리드는 렉서스 드레아를 찾으러 갈라졌다. 스팅은 세이버투스의 동료들을 찾아 정신없이 달리는데 문득 이상한 냄새를 맡고 그쪽으로 발길을 돌린다.

Example7.jpg
[JPG image (50.85 KB)]

  • 라케이드 드래그닐은 유키노 아그리아와 카구라 미카즈치를 완전히 제압했다. 그의 쾌락 마법에 당한 유키노는 특히 상태가 좋지 않은데 완전히 탈진해서 정신이 혼미한 상태다. 렉터와 프로시도 무력하게 쓰러져 있는데, 렉터는 스팅을 부르며 도와달라고 외친다.

Example8.jpg
[JPG image (58.12 KB)]

  • 그때 거짓말 처럼 나타난 스팅. 라케이드를 걷어차 버린다. 스팅이 도착하자 세이버투스 일행의 사기가 오른다. 스팅은 라케이드를 거침없이 공격하지만 큰 타격은 되지 않는다.

Example9.jpg
[JPG image (20.87 KB)]

  • 라케이드는 그의 공격 따윈 먹히지 않는다며 유키노에게 사용했던 쾌락 주입 마법을 건다. 그런데 스팅은 이 마법을 먹어치워 버린다. 라케이드도 이건 생각 못했는지 동요한다. 스팅은 이상한 맛이라고 하면서도 "뭔가 기분이 좋다"면서 꾸역꾸역 먹는다. 그러면서 자신에게 "하얀 것"은 통하지 않는다고 선언.

Example10.jpg
[JPG image (47.44 KB)]

나는 백룡의 멸룡마법사니까.
  • 나츠는 라케이드에게서 나츠와 같은 냄새가 난다며 기분 나쁜 놈이라고 말한다.



3. 여담

라케이드가 빛 속성 마법을 구사하고 스팅이 뜬금없이 행방불명 상태여서 스팅이 라케이드의 카운터로 등장하지 않냐는 설이 있었는데 성사됐다.

스팅은 처음 등장했을 당시엔 "빛 속성"이란 설명이 있었지만 곧 이어 "성 속성"으로 바뀌더니 먹을 수 있는게 뭔지 뚜렷하게 나오지 않았다.[1] 결국 "하얀 것"을 먹을 수 있는 걸로 정리된 듯. 아무래도 그냥 빛속성이면 사방에 있는 아무 빛이나 먹을 수 있어서 밸런스가 안 맞아서 취해진 조치 같다.

나츠의 마음 속에 나타난 스팅은 진짜가 아니라 나츠 안에서 구현된 이미지로 보이는데 어째서 스팅이 나츠를 "대답"으로 이끼는 역할인지는 아직 알 수 없다. 반대로 제레프는 진짜 제레프의 정신이 간섭한 걸로 보인다.

제레프가 어린 시절의 웬디를 언급하며 "그 애"랑 친하게 지내면 좋겠다고 말하는데, 그 애가 누군지는 불명.

제레프와 나츠의 부모님이 공개되었는데, 제레프는 어머니를 닮았고 나츠는 아버지를 닮았다. 아버지는 나츠와 비슷한 무투파로 추정.

디마리아는 일단은 얌전히 잡혀 있는데, 포박된 상태에서 시간 정지를 걸어봐야 아무 소용이 없어서 그런 듯 하다. 하지만 매우 도발적인 쩍벌 포즈를 고수하고 있는데 정신이 온전한 상태는 아닌 듯.


----
  • [1] 초기엔 화살촉 같이 반짝이는걸 먹었다.


4. 분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