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E D R , A S I H C RSS

임신균

Contents

1. 소개
2. 특징
3. 역사
4. 사건 사고
4.1. 임신미 사기사건
5. 사례
6. 여담
7. 참조
8. 분류

1. 소개

妊娠菌



2. 특징

다른 사람에게 전염하여 임신을 시킨다는 세균

임신을 한 사람에게 접근하면, 자신도 임신을 하기 쉬워진다는 속설을 뜻한다. 균이라고는 하지만, 실제로는 속설상으로는 '균'이라기보다는 '기운'에 가까운 이미지로 여겨진다.

물론 이러한 세균이 존재한다는, 과학적인 근거나 연구는 존재하지 않는다. 또 임산부에 접하면 임신을 하기 쉬워진다는 속설 역시도 입증할 수 없다.

임신을 위해서 노력하는 '임활'이라는 활동이 활발해지면서, 이러한 미신적인 속설에 의존하는 사례도 나타나게 되었다.


임신균 도시전설의 흥미로운 특징은, 이러한 속설이 단순히 '흥미거리'가 되는 '도시전설'로서 소비되는 것이 아니라, 지극히 미신적인 속설임에도 불구하고 여러 사람들에게 전파되면서, 동시에 모든 사람에게 널리 퍼진 스마트폰 네트워크를 사용하는 '인터넷 프리마켓'과 연결되어, 지극히 활발한 '상업활동'으로 전개되었다는 것이다.

공포가 소재가 되었던 기존의 도시전설과는 달리, 임신과 생식활동이라는 '긍정적인 측면'의 도시전설이 크게 유행하고 있다는 것도 흥미로운 측면이라고 볼 수 있다. 이는 기존의 공포 소재의 도시전설이 어린이들에게 주로 소비되었다는 점을 볼 때, 저출산 고령화로 인한 도시전설 유행환경이 변화하는 단면을 보여주고 있다고 할 수 있다.

과거에는 시골에서 돌하르방이나 각종 문화재(…)를 갈아서 문화재 파괴 그 가루를 자식 혹은 아들을 낳는 약이라고 쓰거나, 자식을 낳는 여러가지 비법이 쓰였다는 점에서 볼 때, 한 때 가족계획이라는 저출산을 긍정적으로 보는 문화로 위축되었던 이 같은 임신과 관련된 속설과 미신이 저출산 고령화로 임신과 출산을 긍정적으로 보는 사회적 압력이 강해지면서, 다시 부활하게 되었다고 볼 수도 있을 것이다.

3. 역사

2017년 무렵부터 사회문제가 되었다.

4. 사건 사고

4.1. 임신미 사기사건

'메루카리'라는 인터넷 프리마켓 사이트에서 여성이 임신하기 쉬워지는 "임신균"이 붙어있다고 주장하며, '임신미(妊娠米)'를 고가에 판매한 사례가 있다. 그러나 마이니치 신문의 취재에 따르면, 출품한 사람은 실제로 임신한 경험도 없으며 판매하는 임신미는 제품명에 써있는 용량보다 훨씬 적은 양이었다. 전문가는 이러한 행위에 대하여 "불임으로 고민하는 여성을 모독하는 사기 행위"라고 단언하였다.(참조)(아카이브)

5. 사례

'임신균' 열풍과 함께 유행한 것으로서 다양한 임신균 상품(?)을 들 수 있다. 다산을 한다는 토끼똥으로 만든 부적, 임산부가 접했다는 임신미, 임산부가 만들어서 임신균이 들어 있다는 임산부 주먹밥, 진통중에 있는 임산부가 그리는 후지산을 그린 부적, 임산부가 그리는 '석류 그림' 부적, 이러한 것들이 함께 유행하고 있다.(참조)



6. 여담



8. 분류


Categ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