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E D R , A S I H C RSS

안드로니코스 1세

Contents

1. 소개
2. 풍운아로써의 젊은 시절
3. 여담
4. 참조
5. 분류


비잔티움 제국 최악의 암군이자, 인간쓰레기

1. 소개


안드로니코스 1세는 비잔티움 제국의 황제이자, 콤네노스 황가의 마지막 황제이다.

2. 풍운아로써의 젊은 시절


그는 마누엘 1세와 사촌의 관계로, 그의 아버지는 알렉시오스 1세의 아들인 이사키오스이다. 그는 젊은 시절 풍운아로 유명했는데, 대표적으로 그는 마누엘의 조카딸인 유도키아 콤네나를 건드렸고, 마누엘의 명령으로 킬리키아를 압박할때 예루살렘 왕 보두앵 3세의 동생이자 마누엘 황제의 처제인 필리파와 또 스캔들을 내 마누엘의 분노를 사기도 했다. 마누엘이 그를 소환하려하자, 그는 예루살렘의 새로운 왕인 아모리에게 의탁했다. 그러나 거기서도 그는 사고를 치는데, 보두앵 3세의 미망인이자 그의 친척인 테오도르 콤네나와 또다시 스캔들을 터뜨린것이다. 이렇게 되자 안드로니코스는 마누엘의 분노를 피해 룸 술탄국으로 도망치는데, 거기서 그는 아나톨리아일대에 영지를 하사받고, 인근에 그리스인들을 사로잡아 노예로 팔아넘기는 짓까지 하게 된다.(...) 결국 그는 총대주교로부터 파문까지 받게 되어버린다.

작성중.







3. 여담



4. 참조


5. 분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