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U E D R , A S I H C RSS

블리치/678화

블리치/에피소드
블리치/677화 블리치/678화 블리치/679화

Contents

1. 소개
2. 줄거리
3. 명대사
4. 여담
5. 분류


1. 소개

블리치 678화. 공허, 귀축, 가람당
우라하라 키스케는 천신만고 끝에 아스킨을 쓰러뜨린다.

2. 줄거리

Example.png
[PNG image (183.7 KB)]

  • 아스킨은 그림죠 재거잭이 난입한 걸 보고 "이런 것까지 예측했냐"고 놀라워한다
  • 그러나 우라하라는 "도움이 될지도 모른다"라고 생각해서 데려왔을 뿐, 실제로 어떨지는 몰랐다.
  • 아스킨은 고작 그 정도 예측으로 아란칼을 끌어들였냐고 하는데, 우라하라는 "그게 싸움이란 거다. 죽고 싶지 않으니까 만반의 준비를 한다"고 대답한다.

Example2.png
[PNG image (128.82 KB)]

  • 그림죠는 심장이 뚫리고도 죽지 않는다며 아스킨을 확인사살한다.
  • 우라하라 키스케와 그림죠 재거잭의 계약은 "적을 죽일 때까지".

Example3.png
[PNG image (291.47 KB)]

  • 아스킨 나크 르 바르이 죽기 전 마지막으로 말하길 "기프트 발 디럭스"는 그가 죽으면 더욱 강해져 버린다. 그동안은 아스킨 본인이 휩쓸리지 않게 제어하고 있었지만, 그가 죽으면 제어가 풀려 터무니없는 맹독으로 돌변한다. 아스킨은 사과하며 "그래도 우라하라라면 어떻게든 할 거다"라고 말하고 죽는다.

Example4.png
[PNG image (354.58 KB)]

Example5.png
[PNG image (73.45 KB)]

  • 멀리서 지켜보던 넬 투가 "우라하라가 말했던 다섯개의 가능성이 정말 하나가 됐다"며 놀라워한다.
  • 원래는 이치고랑 가고 싶었다며, 우라하라가 만든 길을 통해 안에 있는 이들을 구하러 간다.

Example6.png
[PNG image (304.53 KB)]

  • 가까스로 버티고 있던 우라하라도 쓰러지고 마는데...

Example7.png
[PNG image (155.3 KB)]

Example8.png
[PNG image (262.75 KB)]

  • 한편 제라드 발키리와 싸우던 곳에선 쿠치키 뱌쿠야가 도착한다.
  • 히츠가야 토시로가 얼음으로 견제하지만 제라드는 족족 부시고 있다. 바쿠야가 나타나 거드는데 그다지 효과는 없다.

Example.jpg
[JPG image (46.69 KB)]

  • 뱌쿠야와 토시로는 "신장차"를 가지고 옥신각신 실 없는 소릴 주고 받는다.

Example2.jpg
[JPG image (42.47 KB)]

Example3.jpg
[JPG image (34.04 KB)]

  • 제라드의 한 팔이 크게 썰려 나가는데 "대장이 줄줄이 와서 전멸 당했냐"며 자라키 켄파치가 등장한다.


3. 명대사

모두가 하는 거잖아요.
죽지 않기 위해 죽을 만큼 준비하는 거야.

- 우라하라. 되는대로 몽땅 준비한 것이 "엉망진창"이라는 아스킨에게.


4. 여담

  • 우라하라는 죽지 않기 위해 필사적으로 모든 준비를 한다고 말하는데, 사실 이 세계관에서 그런 준비를 하는건 우라하라 뿐이다.성실한게 얘 하나냐
  • 다들 자기 능력 설명하다가 파홰 당해 죽는게 일상인 세계관이라 마치 작가의 자아비판처럼 들린다.

  • 간만에 넬투가 등장했지만 정말 잠깐 등장하고 끝.

5. 분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