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U E D R , A S I H C RSS

블랙 클로버/91화

블랙 클로버/에피소드
블랙 클로버/90화 블랙 클로버/91화 블랙 클로버/92화

Contents

1. 소개
2. 줄거리
3. 여담
4. 분류


1. 소개

블랙 클로버 페이지 91. 광열폭발

  • 다이아몬드 왕국을 배신한다고 선언한 마르스.
  • 라드로스는 오히려 눈엣가시였던 마르스를 제거할 수 있게 됐다며 좋아한다.
  • 마르스는 판젤 크루거 일행을 보호하며 일시 퇴각, 라드로스를 처리하면 허용용량을 넘어선 강대한 마력이나 "반마법"만이 답이라고 말하는데.
  • 한편 아스타 일행은 증오의 파나에게 항복을 권유하고 있다.
  • 아스타는 젤 일행이 마르스에 라드로스까지 달고 나타나자 놀라는데 그 틈을 노린 파나가 공격한다.
  • 젤은 그 마법을 자기들 쪽으로 받아치게 해 바람마법으로 컨트롤, 라드로스에게 직격시킨다.



2. 줄거리

Example.jpg
[JPG image (75.07 KB)]

마르스군~ 설명해줄래?
  • 마르스는 자신들의 목표는 마녀의 숲이지 쓸데없는 살상이 아니라고 말한다. 라드로스는 다이아몬드 왕국을 배신한 배신자들인데 어째서 그걸 못 본척 한다는건 왕국을 배신하는 짓이라고 반박한다.
    그렇게 되겠군.
  • 마르스는 담담히 그것을 인정한다.

Example2.jpg
[JPG image (61.38 KB)]

  • 잠깐 침묵하는 듯 했던 라드로스는 환호성을 지르며 마법을 마구 쏴댄다. 본래 눈엣가시에 어차피 정점에 서려면 마르스를 제거해야 했다며, 합법적으로 처리할 수 있게 됐다고 엄청 좋아한다. 덤으로 젤과 그 애인 [[도미넌트 코드]도 처리할 수 있다며 혼자만 축제 분위기다.

Example3.jpg
[JPG image (77.03 KB)]

제 소중한 선생님을 덤취급하지 마시죠!
  • 파티라도 벌일 것 같은 라드로스에게 찬물이 끼얹어진다. 마리엘라가 광물 마법으로 배후를 노리지만 라드로스의 마력 흡수에 대해선 미처 몰랐던 듯 하다. 라드로스는 "간에 기별도 안 가는 마법"이라며 흡수하고 곧장 마리엘라에게 쏘려고 한다.

Example4.jpg
[JPG image (53.09 KB)]

  • 마르스는 마리엘라를 보호하며 광물 마법으로 라드로스를 날려보낸다. 하지만 이것도 라드로스에겐 식사거리다. 흡수된 마력은 레이저가 돼서 돌아온다. 마르스는 젤 일행을 보호하며 라드로스의 광선공격을 피한다.
    젤은 도움받는 처지지만 그의 갑작스런 전향과 분명 기억을 조작 당했을 그가 자신을 기억하고 있는 점에 놀란다. 마르스는 다시 한 번 젤 일행의 편이라고 강조하고 우선은 라드로스를 처리해야 하니 이야기는 미루자고 말한다.
    마력을 흡수하는 라드로스는 그 마르스 조차 "무적"이라 말할 정도로 강력한 상대다. 그러나 쓰러뜨릴 방법이 없진 않다. 그는 허용량 이상의 마력을 흡수시켜 자멸하게 만드는 것인데 정령마법이나 마녀들의 여왕 정도라면 가능할 것이다. 그리고 또 하나의 가능성도 있다.
    반마법입니다.

Example5.jpg
[JPG image (52.45 KB)]

  • 마르스가 반마법까지 알고 있다는 점에 또 한 번 놀란 젤. 하지만 의문은 뒤로 미루고 우선은 그 사용자가 반대편에 와있다며 라드로스를 유인하자고 한다.
    라드로스는 마르스의 힘까지 흡수한 이후 더욱 기세등등해서 마법을 난사한다. 하지만 그의 방심을 이용해 접근한 마르스와 젤은 강화마법이 달린 펀치로 라드로스를 떨쳐내고 아스타을 찾아 속도를 낸다.

Example6.jpg
[JPG image (71.89 KB)]

  • 숲의 반대편, 검은 폭우 일행은 증오의 파나를 거의 제압한 상태다. 파나는 한 눈에 보기에도 상태가 좋지 않은데 주변을 불사르며 저항을 멈추지 않는다. 아스타는 이미 포위됐으니 그만 좀 하라고 마지막 항복권고를 날린다. 그러면서 "자꾸 그러면 고향의 부모님과 친구들도 슬퍼할 거야"라고 하는데 그것이 파나의 트라우마를 자극한다.

Example7.jpg
[JPG image (83.11 KB)]

  • 파나는 남아있는 마력을 끌어올린다. 핀랄 룰러케이트는 아직도 저만한 힘이 있다며 경악하고 아스타는 마지막 설득까지 실패하자 실망한다. 바로 그 모습을 젤 일행이 발견한다. 이들은 아스타만이 아니라 정령마법 구사자가 있는걸 보고 곧바로 새로운 발상을 떠올린다. 마침 라드로스도 그들을 턱 밑까지 추격한 상태.

Example8.jpg
[JPG image (47.71 KB)]

  • 아스타는 젤 일행이 마르스, 라드로스와 함께 나타나자 깜짝 놀라서 고개를 돌린다. 파나는 그 틈을 놓치지 않고 정령마법을 날린다. 젤은 재빨리 아스타가 얘기해준 적이 있던 "마법을 튕겨내는" 반마법 검의 특성을 떠올리고 아스타에게 자기들 쪽으로 마법을 튕겨내게 한다.

Example9.jpg
[JPG image (71.88 KB)]

  • 아스타가 마법을 쳐올리자 젤은 자신의 바람 마법으로 마법을 컨트롤, 자기들을 지나쳐 라드로스에게 직격하게 한다. 흡수하려던 라드로스는 예상을 웃도는 강대한 마력에 당황하다가 마법에 직격 당한다.



3. 여담





4. 분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