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U E D R , A S I H C RSS

나의 히어로 아카데미아/117화

나의 히어로 아카데미아/에피소드
나의 히어로 아카데미아/116화 나의 히어로 아카데미아/117화 나의 히어로 아카데미아/118화

Contents

1. 소개
2. 줄거리
3. 여담
4. 분류


1. 소개

나의 히어로 아카데미아 No. 117. 네놈의 개성 얘기다

  • 바쿠고는 미도리야의 개성이 올마이트에게 물려받은 거라고 눈치챈다.
  • 바쿠고는 자신이 동경하던 올마이트가 하찮게 여겼던 미도리야를 선택하자 심한 충격을 받았다.
  • 미도리야에게 "너의 어떤 점이 올마이트를 움직였는지 확인해주겠다"면서 싸움을 건다.
  • 미도리야 이즈쿠 vs 바쿠고 카즈키



2. 줄거리

Example.jpg
[JPG image (24.78 KB)]

Example2.jpg
[JPG image (46.13 KB)]

  • 바쿠고는 미도리야를 불러내서 어디론가 향한다. 미도리야는 이런 시간에 돌아다니다 걸리면 혼날 거라고 말하지만 바쿠고는 말 없이 걷기만 한다. 미도리야는 어린 시절 바쿠고 뒤를 따라다니던 시절을 떠올린다.
    그들이 향한 곳은 웅영고 입학후 처음으로 미도리야와 싸웠던 그라운드 베타. 여기에 와서야 바쿠고는 입을 연다.
    계속 기분 나빴어.

Example3.jpg
[JPG image (26.04 KB)]

  • 바쿠고는 무개성이었던 미도리야가 갑자기 웅영고에 입학하고 개성이 발현된 것이 "기분 나쁘다"고 한다. 게다가 그 미도리야는 "남에게 물려받았다", "언젠가는 내 힘으로 만들어서 내 힘으로 너를 뛰어넘겠다"같은 뜻모를 말을 했었다. 그러고도 미도리야는 계속 활약해서 위로 올라갔다. 기어코 바쿠고를 앞질러 임시면허까지 손에넣기에 이르렀다.
    미도리야는 임시면허는 꼭 실력 순으로 딴게 아니라고 위로하려 하지만 바쿠고는 닥치고 들으라며 폭언한다. 아무튼 그는 계속 기분이 나쁜 상태였고 짜증스러웠는데 얼마 전 "대사건"을 통해서 드디어 깨닫게 되었다.

Example4.jpg
[JPG image (76.33 KB)]

올마이트에게 받았지?
그 "개성"
  • 미도리야는 올 것이 왔음을 직감한다. 바쿠고는 그저 감으로 찍은게 아니라 나름대로 추리를 했다. 올 포 원이 개성을 뺏거나 부여하는 것을 보았고 올마이트는 녀석과 면식이 있다. 개성을 이동시키는게 가능하며, 그 당사자와 올마이트와 연관돼 있고, 미도리야는 올마이트와 유사한 개성을 "받았다"고 한다. 또 올마이트와 만나서 미도리야가 바뀌었고, 그는 힘을 잃었다.
    Example5.jpg
    [JPG image (26.38 KB)]

너만이 다른 방식으로 받았다.
올마이트가 가정방문했을 때 간접적으로 묻기도 했지만, 그는 대답하지 않았다. 그래서 이번엔 미도리야에게 묻는 것이다. 미도리야도 대답하지 못하자 자신의 추리가 맞았음을 확신하고 욕지거리를 뱉는다. 미도리야는 엉겁결이지만 원 포 올의 비밀을 누설했던 것을 후회한다.

Example6.jpg
[JPG image (53.87 KB)]

  • 미도리야는 들어서 어쩔 거냐고 반문한다. 바쿠고는 이미 확신에 찬 상태다. 그는 자신도 올마이트를 동경했는데 계속 돌맹이라고 생각했던 미도리야가 모르는 사이에 올마이트에게 인정받았음을 한탄한다.
    싸우자. 지금 여기서.

Example7.jpg
[JPG image (63.04 KB)]

  • 생각지 못한 결론이 나오지 미도리야가 크게 당황한다. 그는 지금 싸워야할 이유가 없다고 항변하는데 바쿠고는 "네놈의 뭐가 올마이트를 움직였는지 확인해주겠다"며 결정을 바꾸지 않는다. 만약 그의 동경이 더 올바른 거라면, 자신의 동경은 잘못됐던 거냐면서.
    "아무리 위기여도 마지막엔 꼭 이긴다"는걸 동경했던 바쿠고, "웃는 얼굴로 어떤 곤란한 사람도 구한다"는걸 동경했던 미도리야.

Example8.jpg
[JPG image (58.32 KB)]

  • 바쿠고는 미도리야가 결정을 내리기도 전에 달려든다. 진심이란걸 안 미도리야가 공격에 대처하려고 하는데 그가 오른손으로 공격하려는 걸 보고 진짜인지 페이크인지 망설이다가 제대로 피하지 못한다. 정답은 그냥 오른손 스트레이트. 바쿠고는 "넌 너무 깊게 생각한다"고 비웃는다.

Example9.jpg
[JPG image (98.5 KB)]

  • 돌이킬 수 없게 된 소꿉친구간의 대결. 미도리야도 더는 물러서지 못한다.



3. 여담





4. 분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