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E D R , A S I H C RSS

김근백(프로게이머)

No difference found




소개


아이디는 SaferZerg.

2000년 상반기부터 활동을 시작해 2002년 상반기, GO에 합류하였다. 미남 군단으로 유명한 GO의 선수답게 준수한 외모로 인기가 있었다.

2004년 1월 1일, 최인규와 함께 삼성전자 칸으로 이적했으며, 그 이후 스타리그에 2회 진출한다.

곰 TV 12차 MSL 서바이버 토너먼트 오프라인 예선에서 서지수에게 0:2으로 패배한 것을 마지막으로 2007년 9월 12일 은퇴하였다.

개인리그 커리어

아이옵스 스타리그 16강에서는 박정석에게 패했지만 전상욱, 변은종을 잡아내며 8강에 진출한다.

하지만 8강 상대는 당시 물이 오른 박성준이었고 0:2[1]로 패하며 결국 탈락하고 만다.

이후 2005년 구룡쟁패 듀얼토너먼트에서 박지호, 김준영 등을 내리 잡아내며 3시즌만에 스타리그 16강에 진출. 안기효를 잡았으나 최연성, 차재욱 등에게 패해 탈락한다.

여담

나름대로 개인리그 커리어도 저렇게 갖춘 게이머였음에도 불구, 이 나무위키에서는 2017년 10월에야 처음으로 항목이 작성되었다.

경기 시작 전 팬들이 외치는 파이팅 콜이 특이했는데, "○○○ 파이팅!" 대신 "김근백 관심있어요!"라고 외쳤다. 이는 한 인터뷰에서 김근백이 여자에게 듣고 싶은 말로 "관심 있어요"라는 말을 꼽았기 때문.

흑운장이 방송에서 말하길 프로선수 시절 대단히 장비 등에 예민했던 것으로 보인다. 연습 끝나고 놔두었던 마우스 위치나 헤드셋 위치가 그대로 있어야만 했고, 아닐 시에는 집합을 걸었다고... 물론 흑운장은 집합해서 별 거 안하고 좋게 말로 했다고 애써 포장했다.

----
  • [1] 특히 2경기 네오 기요틴에서는 역전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