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E D R , A S I H C RSS

구자춘

No difference found



소개


具滋春
1932년 5월 11일 ~ 1996년 2월 10일

대한민국의 전 관료, 정치인이다. 호는 취산(翠山)이다.

생애

유년기

1932년 5월 11일 경상북도 달성군 다사면 세천리(현 대구광역시 달성군 다사읍 세천리)에서 태어났다.

군인

1950년 대구사범학교를 졸업하고 국민학교(현 초등학교) 교사 자격을 얻었다. 그 해 6.25 전쟁이 터지자 포병 소위로 임관하여 전쟁에 참여하였다. 전쟁이 끝난 1954년 미국 육군학교를 졸업하였다.

1961년 육군 중령으로 6군단 포병 제993대대장으로 있을 때 일어난 5.16 군사정변 당시 육군본부를 점령하는 데 기여하여, 당시 '혁명 주체세력' 으로 인정받았다.

관료

1963년 대령으로 예편하여 경찰로 근무하여, 치안국(현 경찰청) 정보과장, 서울시경(현 서울지방경찰청) 국장, 경찰전문학교 교장 등을 지냈다. 뒤이어서 제주도지사, 수산청장, 경상북도지사를 차례로 맡았다.

1974년 9월 2일부터 1978년 12월 21일까지 제16대 서울특별시장을 역임하였다. 원래는 영등포-왕십리로 계획되어 있던 서울 지하철 2호선을 거대 순환선으로 만든 사람이다. 특히 2호선 계획 당시 지도에 줄 그어서 30분만에 만들었다는 레전설이 나름 유명. 웃긴건 그렇게 날림처럼 노선이 정해졌음에도 정작 공사할 때 영등포역 경유 예정 구간이 신도림역 경유로 바뀐 것, 딱 한 곳만을 제외하면 딱히 난공사라 할만한 구간이 없었다는 것이다. 구자춘 시장이 포병 출신이어서 지도를 보는 안목이 뛰어났기 때문에 이런 레전설 일화가 탄생한 것으로 보인다.근데 이것은 결과론적인 이야기 아닌가,[1][2] 이로 인하여 강남 개발이 가속화되었다. 그 이외에도 서울특별시 강북 지역의 명문고 이전, 반포동 서울고속버스터미널 건립[3], 금화터널 건설 과정에서의 독립문 이전, 한양도성 일부 복원, 도심부 주차장 확충당시 도시계획국장 손정목의 말을 안 듣다가 땅을 치고 후회했을 듯... 등을 추진하였다. 이런 그의 별명은 대표적으로는 황야의 무법자였다. 그 이외에도 몇 가지 별명이 붙었다.관료계의 김별명 별명택

제10대 국회의원 선거 직후인 1978년 12월 22일부터 1979년 12월 14일까지 내무부(현 행정자치부) 장관을 지냈다. 10.26 사건 당시 육군본부 국무회의에 참석하였다.

정치규제

전두환이 집권하자 정치규제를 당하였다. 그러다가 1984년 정치규제에서 풀렸다.

정치인

1987년 김종필신민주공화당을 창당하자 입당하였다. 이듬해인 1988년 제13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달성군-고령군 지역구에 신민주공화당 후보로 출마하여 당선되었다. 신민주공화당이 3당 합당으로 민주자유당으로 통합되고 나서, 1992년 제14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달성군-고령군 지역구에 민주자유당 후보로 출마하여 당선되었다.

1995년 민주자유당 김종필 대표가 민주자유당을 탈당하여 자유민주연합을 창당하자 이에 따라갔다.

1996년 2월 10일 심장수술을 받던 중 사망하였다.

기타

19대 총선, 20대 총선에서 달성군 지역구에 출마하였으나 낙선하였던 구성재는 구자춘의 아들이다.

미디어에서

제4공화국(드라마)에서는 배우 고희준이, 코리아게이트에서는 배우 문회원이 연기하였다.


----
  • [1] 손정목 저 서울 도시계획 이야기.
  • [2] 다만 이는 좋게 봐줘도 2호선 한 노선 한정이고, 바로 다음 노선인 3호선부터 서울 지하철 노선의 선형은 온갖 병크가 터지게 된다.
  • [3] 다만 본인이 기안한 서울 지하철 2호선이 고속터미널을 경유하지 않았기 때문에, 3호선을 무리해서 끌어오느라 3호선의 선형에 지랄맞은 ㄷ자 드리프트가 생기는 원흉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