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녀의 밤 단편선 - 손님

Badog 0 352

여어 청년 수도는 처음인가? 새로운 얼굴은 언제나 환영이지. 첫잔은 내가 사겟네. 몰론 공짜술만 마시고 도망갈 생각은 하지말라고  

 

응? 이 주변의 정세에 대해? 몰론 말해줄 수 있지. 잔이 비었군 동전 3개일세. 자 마시게나 마셔 아직 밤은 기니까.

 

 

실은, 지금의 수도가 이렇게 평화로워보이지만 속은 아직도 곪아있는 상태일세. 1년전의 전쟁 이후로 아직 몇몇 마력탑은 복구중에 있고  

 

온슬러트 마력탑은 완전히 파괴되서 복구불능에 일어났고 파르티나 마력탑은 발프로기스의 밤 소속 마녀들이 고치고있지만 진전을 보이지않고있지

 

시청에서도 에키드나 메르켈, 그 아가씨와 발푸로기스의 밤에 반감을 가지는 새력들이 많이 남아있네. 그리고 영토밖에서도 크고 작은 군벌들이 호시탐탐 노리는 상태니 안이나 밖이나 재대로 된 상태는 아니란거지.  

 

 

강한 사람? 역시 자네도 그걸 물어보는구만. 외지에서 온 손님들은 꼭 한번씩 물어보는거든.  

 

글쎄 새력으로 따지만 당연히 예의 발프로기스의 밤일까  특히 수장인 미친 마녀 유리아는 대륙에서 제일 가는 마녀니까 말이지

 

허허허 몰론 미친 마녀라는게 자네가 생각하는 그 미친거랑은 다르네. 이건 뭐라고해야하나 일종의 멸칭이나 애칭같은거거든.\

 

실제로보면 얼마나 착하고 예의바른지 딸삼고 심다니깐. 흠흠 여하튼 새력으로 따지만 발프로기스의 밤이 우위고 단일로 강한자라면

 

메르켈 가문의 기사인 할켄이라고 할 수 있었지만 지금은 글쎄 하나 있다면 미친 여왕의 오른팔인 검성 다루스 정도일까?

 

음? 일어날려는겐가. 아직 술병은 반이나 남았는데? 자네가 간다고하면 뭐 별수 있지만

 

잠깐동안이지만 즐거웠네 그럼 잘가게. 

 

 

 

 

 ---

 

뭐 소설이라기보단 그냥 술집 주인혼자서 주절주걸 세계관 설명이긴합니다만

 

사실 졸려서 이 분량..

 

Author

Lv.1 Badog  3
809 (80.9%)

물지않아요. 짖지않아요.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43 VIII-2. Rimen game 작두타는라이츄 7일전 17
342 습작 - 1일차 노숙까마귀 01.06 41
341 VIII-1. 빛을 보지 못한 자의 원한 작두타는라이츄 12.30 39
340 Prologue VIII. Cryogenic curse 작두타는라이츄 12.01 60
339 외전 3. Adventure for Death 작두타는라이츄 11.13 78
338 VII-10. Intermission (3) 작두타는라이츄 11.08 69
337 VII-9. 금지된 영역 작두타는라이츄 11.08 69
336 VII-8. 어느 노배우의 사흘 작두타는라이츄 11.01 71
335 외전 II: Madness scissor 작두타는라이츄 10.26 76
334 VII-7. 낡은 옷의 원한 작두타는라이츄 10.20 83
333 외전 I. Stay alive, Stay abyss 작두타는라이츄 09.24 113
332 무채색 꿈 Literaly 09.20 140
331 VII-6. 죽은 자의 편지(2) 작두타는라이츄 08.14 165
330 VII-5. 죽은 자의 편지 작두타는라이츄 08.14 164
329 제일 길었던 3분 노숙까마귀 07.30 185
328 VII-4. 팔척 귀신 작두타는라이츄 06.04 229
327 VII-3. 구명령(救命靈) 작두타는라이츄 05.09 233
326 [Project:Union] 유트뵐리스와 차문화 Badog 03.26 267
325 VII-2. 지박령이 된 가장 작두타는라이츄 03.18 295
324 VII-1. 갇혀버린 영웅 작두타는라이츄 03.18 282
323 prologue VII-두 개의 무덤 작두타는라이츄 03.18 275
322 [Project:Unon] 알바네즈 요리에 대한 회고록. Badog 11.17 371
321 IKAROS P짱 10.26 359
320 VI-6. Die Schwarz Tulpen 미식가라이츄 10.13 292
319 VI-5. Die Lavendelblute 미식가라이츄 10.12 271
318 VI-4. Die Spinnenblume 미식가라이츄 10.11 265
317 꼬치구이 노숙병아리 09.19 335
316 착탄음 - 수정 사야카후손 09.06 309
315 착탄음. 사야카후손 09.04 317
314 VI-3. Die Kirschbluete 미식가라이츄 08.24 340
313 VI-2. Gloxinia 미식가라이츄 08.24 310
312 괴담수사대 ; VI-1. Die Tuberose 미식가라이츄 07.31 336
311 괴담수사대 ; Proligue VI. Gelben Rose 미식가라이츄 07.31 408
310 콜라 노숙까마귀 07.09 362
열람중 마녀의 밤 단편선 - 손님 Badog 07.09 353
308 이게 너의 손길이었으면 Novelistar 07.06 340
307 [괴담수사대] V. 검은 뱀의 정체 미식가라이츄 06.24 479
306 본격 토끼구이가 오븐에서 나오는 체험담 댓글2 베키 06.24 476
305 말퓨스 스토리-월야편 (1)반선녀, 상실-1.용과의 만남 말퓨리온의천지 06.15 417
304 StrandBeest(해변동물) 아게루짱 06.08 4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