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ch 막장】나를 이지메하던 친구가 내 결혼식 때 "남편 친구 소개해줘"라고 요구했다.

bar_oachirano_okyakusama%255B1%255D.png


401: 名無しさん@おーぷん 2018/06/11(月)02:01:43 ID:b3v
중학생 시절 괴롭힘을 당했다.
사립 여학교였으니까, 괴롭힘은 음습했다.
당시 친구들이 있었지만, 그녀는 순식간에 방관자가 되어, 나를 무시하기 시작했다.
(나는 괴롭힘을 당하는 얼간이니까, 어쩔 수 없는 것)
이라고 억지로 자신을 납득시키려고 했지만, 힘들었다.

20년 뒤, 그 전 친구와, 다른 여자친구의 결혼식에서 재회했다.
그녀는 옛날부터 미소녀였지만, 30넘어서도 굉장한 미인이었다.






나의 남편은 소위 엘리트라고 불리는 직업으로, 신랑신부가 우리들 부부를 소개해서 아는 사이가 되었다는걸 알자, 전 친구는
「나에게도 남편 씨 친구를 소개해 줘」
하고 스스럼없이 달라붙어 왔다.

결혼식 뒤 이차모임에서, 남편과 결혼식 신랑의 동업자가 전 친구의 눈에 들어서, 둘이서 사이좋게 밤거리로 사라져 갔다.
확실히, 그 남자는 기혼자였지ー。
독신인 척 했구나ー。
굉장히 미남이지만, 뭐 나쁜 남자라고 남편도 말했지ー。

그리고 나서 10년, 그 친구는 아직도 불륜녀 하고 있는 것 같다.
(뭐, 싸이코패스 기혼남에게 속아넘어가는 얼간이니까, 일부러 가르쳐 줄 의리도 없고)
하고 자신을 납득시키고 있지만。

왠지 즐겁다。

復讐とまではいかないちょっとしたいたずらや仕返しを語れ 6 より
http://kohada.open2ch.net/test/read.cgi/kankon/1516164708/ 

【2ch 막장】나를 이지메하던 친구가 내 결혼식 때 "남편 친구 소개해줘"라고 요구했다.

  • 0명(0%)
    0%
  • 0명(0%)
    0%
  • 6명(100%)
    100%
  • 1 이상 / 총 6명 참여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 신고
0 Comments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