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성, 모친상 이어 같은 날 조모상... 애도의 물결

모친은 손녀인 연우 양을 지키다 돌아가셨다고 하더군요. 겹초상이라니...;
고인들의 명복을 빕니다.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 신고
0 Comments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