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르세르크 작가분 돌아가셧네요

함장 2 347

결국 베르세르크는 완결을 못보게 됐네

 

안타깝네요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 신고

Author

Lv.8 함장  10
9,297 (11.6%)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2 Comments
노숙까마귀  
안타까운 일이죠. 좋은 곳 가셨기를 빕니다.
paro1923  
워낙에 대작이었던데다 작가의 완벽주의 때문에 더 진행이 더딘 작품이었는데, 이렇게 되니 참 안타깝습니다.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