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하하 여러분 간만입니다....8ㅅ8

레자드바레스 17 153


일이 정말 지독하게도 바쁜 업계에서 월화수목금금일 또는 월화수목금금금...퇴근은 빨라야 9시요 늦으면 택시불러 가야하는 업계라서 그런지 NTX에 글 하나 남길 여유도 없이 무려 8개월째에 접어드는군요.

 

다른분들 모두 잘 계신거 같아서 다행이고 안보이는 분들도 계신듯 하지만 저 역시 바쁜 와중에 여길 잊을수 없어 여유가 생긴 지금 생존신고라도 하나 남깁니다...ㅠㅠ

 

체력적으로 좀 많이 힘들어서 좀 여유있는 업계로 이직을 생각중이니 여유 생기면 안한지 꽤 되어서 그만둔지가 언제였지 라고 세기도 불가능해진 창작활동에 다시 박차를 가할 계획입니다.

 

그때까지 건강히 계시길.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 신고

Author

324 (32.4%)

잘도 이런 미치광이 인생을!!!!

17 Comments
역설페인  
아, 오랜만입니다. 그간 격조...건강하셨는지요?
레자드바레스  
건강하지 못했습니다. 레자드 불행전설은 이제 신화로 넘어갈...읍읍
노숙까마귀  
오랜만에 뵙는군요.
레자드바레스  
몇만년은 못온거 같네요 그럼에도 기억해주시니 감사할 따름이죠
을오랑  
오랜만입니다. 잘 지내셨나요?
레자드바레스  
사실 잘 지내지 못했습니다....사실 제가 하는 일이 디자인과는 사실 거리가 먼 일이란걸 깨달은게 불과 4개월 전이라서 말이죠. 매일매일이 적성에도 안맞는 일을 이끌어오느라 몸도 마음도 많이 지쳐있습니다만. 나이가 나이인지라 이직을 정말 선뜻 결정하지 못한 제 탓도 있지요.
paro1923  
오랜만입니다. 사실 저도 요즘 기계적으로 반복되는 일과를 보내느라 그다지 활동을 잘 못 하고 있습니다.
레자드바레스  
뭐 그것이 현대인의 삶 아니겠습니까..ㅠㅠ
작두타는라이츄  
와 레자씨다 와
레자드바레스  
아가씨 오랜만임다 :)
시몬바즈  
마지막 글 보니 작년 12월에 쓰셨네요....

제가 글을 잘 안써서 누군지도 모르시겠지만(...) 일단 괜찮으신거 보니(?) 다행입니다.
레자드바레스  
그럴리가 있나요 기억하고 있죠 :)
[美製]筋肉馬車  
레저씨의 온기거 남아있는 글입니다...
레자드바레스  
아저씨 아님니다(억지부리기)
무식한공병  
누구셨는지는 잘 기억이 안 나지만...
오랜만에 오신다니 환영해요!
혹시  전 닉넴이 있으셨나요?
레자드바레스  
뭐...기억 못하셔도 됩니다...큽...
스윽
제목